상단여백
공지사항
건대신문사 54기 수습기자 모집 공고
편집국장 2010-02-23 00:45:51 | 조회: 2081
첨부 : 입사지원서.hwp (31744 Byte)
안녕하세요? 건대신문사입니다^^

먼저 2010년 건대인이 되신 새내기 여러분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건대신문은 열정으로 똘똘 뭉친 구성원들의 노력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건대신문사는 신속한 취재 , 정확한 보도로 대학
내 학우들의 눈과 귀가 되고자 오늘도 뛰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이 가진 20대의 폭발적인 에너지를 건대신문에 쏟아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우리 건대신문사는 2010년 건대신문사를 함께 이끌어갈 54기 수습기자들을 모집합니다.
건대신문사 기자가 되기 위해서 특별한 재능을 가져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하고자 하는 열정, 열정과 끈기만 있다면 누구나 건대신문사의 기자가 될 수 있습니다.

건대신문사 기자가 되면 다양한 학내 취재를 통해 학내 소식을 발 빠르게 접할 수 있습니다.
또한 신문방송분야에 관심이 있는 새내기분들이라면 기자로서의
기초소양과 사회성, 각종 지식을 한꺼번에 갖출 수 있는 좋은 경험이 될 것입니다.
그리고 다양한 취재를 통해 폭 넓은 인간관계를 형성할 수 있고,
신문사 내에서 끈끈한 선후배의 정을 나눌 수 있답니다!

대학문화를 진정으로 느끼고 싶은 분,
대학신문기자로서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 가고 싶은 분은 주저하지 말고
견습기자에 도전하시기 바랍니다!


⋅원서마감 : 2010년 3월 15일[월요일] 오후 6시
⋅면접일시 : 2010년 3월 15일~16일[월/화요일] 오후 6시
⋅모집분야 : 취재기자, 사진기자
⋅모집대상 : 열정을 가진 10학번 건대 학우[3학기 이상 지속적으로 활동 가능한 자]
⋅면접 대기장소 :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문의 : ☎건대신문사 02)450-3912 편집장 010-9073-9833
인터넷 건대신문 www.popkon.net

※면접일까지 지원서를 작성해 제출해주세요^^
※지원서 배부 : 학생회관 1층 건대신문사 홍보부스ㆍ5층 건대신문사, 각 단과대 배부처
2010-02-23 00:45:51
203.xxx.xxx.164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건대신문 63기 수습기자 2차 모집> 건대신문사 2019-03-19 138
공지 건대신문 63기 수습기자 입사지원서 건대신문사 2019-02-16 247
32 1235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4-01 1931
31 1234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3-15 1970
30 건대신문사 54기 수습기자 모집 공고 편집국장 2010-02-23 2081
29 1232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1-25 2105
28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 공고 건대신문사 - 2010-01-10 2458
27 건대신문 문화상 공모가 마감되었습니다. 건대신문사 - 2009-12-22 2224
26 1230호가 발행됐습니다 (2) 편집국장 - 2009-12-10 2199
25 1229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09-11-24 2036
24 2009년 <건대신문> 문화상 공모 안내 (1) 건대신문사 - 2009-10-26 2880
23 1227호가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10-14 1947
22 건대신문사 53기 수습기자 3차 모집 안내 편집국장 - 2009-09-02 2103
21 1224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9-02 1985
20 창간호(1223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7-20 1860
19 1222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6-10 1893
18 1221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6-01 1875
17 1220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5-13 2160
16 1219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4-22 2057
15 건대신문 53기 수습기자 2차모집 안내 편집국장 - 2009-03-31 2322
14 1218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3-31 1890
13 1217호 정정합니다 편집국장 - 2009-03-19 1992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