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공지사항
1244호에 대해 총투위에서 알려왔습니다
취재부장 2010-10-18 23:14:01 | 조회: 2019
지난 10월 11일자로 발행된 <건대신문>1244호 1면에 ‘총투위 향후 행방은?’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우승정 사무국장이 사퇴했다는 내용에 대해, 총투위에서는 “도영석 위원장이 클럽에 올린 사퇴서는 잘못된 것으로 사퇴한 바가 없다”고 알려왔습니다. 더불어 총투위에 공병윤 정책분석팀장만 남아 있었다는 부분에 대해, 신문 발행 당시 사퇴요청서를 제출한 사람을 제외하고도 곽성호 재정 및 예산분석팀장, 김가영 총무팀 차장, 오명훈 연락과장이 남아있었다며 정정을 요청해왔습니다.

11월 8일 추가합니다
<건대신문> 1244호 4면에 '총투위, 학생사회를 혼란에 빠뜨리다'는 제목의 기사에 대해 총투위에서는 "7~8일 위원장과 사무국장이 정식 회의를 소집한 사실이 없다"고 알려왔습니다. 이날 열렸던 회의는 일부 위원들이 자체적으로 모인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2010-10-18 23:14:01
203.xxx.xxx.182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2020 건대신문 디자인 수습기자 입사지원서> 건대신문사 2020-05-25 66
공지 <2020 건대신문 64기 수습기자 입사지원서> 건대신문사 2020-03-04 199
공지 <2020 건대신문 64기 수습기자 모집> 건대신문사 2020-03-04 120
52 1257호가 발행됐습니다. 건대신문사 - 2011-08-31 1571
51 창간 56주년 기념 1256호가 발행되었습니다. 건대신문사 - 2011-07-20 1687
50 '아프니까 트윗이다' 주제 선정에 관하여 편집국장 - 2011-06-07 1950
49 1255호가 발행되었습니다. 편집국장 - 2011-06-07 1731
48 1254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1-05-24 1577
47 55기 수습기자 모집공고(지원서 첨부) 편집국장 2011-05-16 1820
46 1253호가 발행되었습니다. 편집국장 - 2011-05-09 1699
45 1252호가 발행되었습니다. 편집국장 - 2011-04-13 1889
44 1251호 발행에 관해 알립니다. 건대신문사 - 2011-04-03 1911
43 실수로 기사 댓글 몇개가 지워졌습니다 건대신문사 - 2011-03-20 1914
42 1250호가 발행되었습니다 편집국장 - 2011-03-17 1804
41 팝콘의 마크를 만들어주세요!! 건대신문사 - 2011-02-19 2062
40 건대신문사 55기 수습기자 모집 공고 건대신문사 2011-02-09 2149
39 1247호가 발행되었습니다. 편집국장 - 2010-12-07 2076
38 1246호 정정합니다 취재부장 - 2010-11-25 2044
37 1246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11-25 1804
36 1245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11-09 1787
35 2010년 <건대신문> 문화상 안내 건대신문사 - 2010-10-25 2068
34 1244호에 대해 총투위에서 알려왔습니다 취재부장 - 2010-10-18 2019
33 1243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9-28 1770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