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강사법 시행 이후의 대학가
고등교육법 개정안(이하 강사법)이 지난 8월 1일 시행됨에 따라 대학가에 잇따른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강사법은 시간강사들의 처우개선을...
박다은 기자  |  2019-09-10 18:18
라인
총학생회비 횡령한 前 총학생회 사무국장, 벌금 150만원 형 확정
작년 총학생회비를 횡령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됐던 前 총학생회 A 사무국장이 벌금 150만원 형을 확정 받았다. 前 총학생회 소속의 A 사무국장은 총 15,383,489원을 횡령했고 그 중 8,500,000원을 ...
박다은 기자  |  2019-09-06 23:48
라인
2019 KU JOB FAIR 열린 취업의 현장을 만나다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우리 대학 새천년관에서 2019 KU JOB FAIR가 개최됐다. 2일과 3일에는 국·내외 우수 기업과의 채용상...
박다은 기자  |  2019-09-06 23:24
라인
‘당연함’의 상실
두 번째 대학인 건국대는 거의 입학과 동시에 필자에게 ‘문화 충격’을 주었다. 전에 다니던 대학과는 다른 점이 눈에 들어왔다. OT현장...
박다은 대학1부장  |  2019-06-07 14:00
라인
생환대 학생회비 미지급금 공과대와 상생대에 지급
올해 상반기 학생회 사무국연석회의에서 ‘생명환경과학대학의 2016년도 1학기 학생회비 미지급금’을 상허생명과학대학과 공과대학에 나누어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아울러 지난 3일 중앙운영위원회(이하 중운위)에서 공과대학과...
박다은 기자  |  2019-06-07 12:00
라인
KU 대동제 ‘MERRY KU:RISTMAS', 만족하셨나요?
지난 5월 15일과 16일 양일 간 진행된 우리 대학 대동제를 둘러싸고 다양한 문제들이 제기됐다. 이번에 제기된 문제들은 △주변 주민들...
박다은 기자  |  2019-06-07 12:00
라인
전년도 총학생회 A사무국장 총학생회비 횡령
우리 대학 전년도 총학생회인 의 A사무국장이 총학생회비 15,383,489원을 횡령한 것으로 드러난 가운데 서울 광진 경찰서에서 경찰조사가 진행 중이다.해당 사건은 제51대 총학생회 청심이 사무국연석회의를 준비하는 ...
박다은 기자  |  2019-05-17 14:00
라인
심화교양과목 상허스콜라리움, 학우 관심 높아져
이번 1학기부터 도입된 우리 대학의 심화교양과목인 상허스콜라리움이 많은 학우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상허스콜라리움은 명사초청특강과 자율체...
박다은 기자  |  2019-05-17 14:00
라인
베리어프리존, 작년보다 나아졌지만 개선 필요
지난 15일과 16일 KU대동제 공연이 진행된 노천극장에는 장애학우들을 위한 베리어프리존이 설치됐다. 작년에는 공연장 뒤편에 베리어프리...
박다은 기자  |  2019-05-17 14:00
라인
前 총학생회 <利:action> 사무국장 총학생회비 약 1,500만원 횡령 혐의
작년 우리 대학 총학생회 의 A사무국장이 총학생회비 약 1,500만원을 횡령했다는 정황이 드러났다. 현재까지 드러난 바로는 A사무국장은 △2018학년도 2학기 총학생회비 중 교지 배당 금액 △교지의 미지급 대금 △학...
박다은 기자  |  2019-04-04 19:57
라인
총학생회 청심의 3개월을 되짚어본다
제51대 총학생회 청심의 임기가 시작된 지 3개월이 넘어가고 있다. 이 시점에서 청심은 우리 대학 학우들을 대변하기 위해 어떤 노력을 ...
박다은 기자  |  2019-04-03 06:00
라인
사회봉사 올해부터 비연계기관 활동으로만 진행
우리 대학 사회봉사 교과목이 올해부터 ‘비연계기관’에서만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변경됐다.작년까지 사회봉사는 학생이 연계기관과 비연계기관 중 하나를 선택해 이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었다. 연계기관 봉사는 미리 학...
박다은 기자  |  2019-04-03 06:00
라인
일부 학과, 선거 회칙 간 충돌로 재선거
일부 학과에서 선거 당시에 총학생회칙 기준으로 입후보 자격이 없었던 후보자들이 출마해 학생회장단으로 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중앙...
박다은 기자  |  2019-04-03 06:00
라인
“지금 마주하고 있는 직원은 고객님의 가족 중 한 사람일 수 있습니다”
“지금 마주하고 있는 직원은 고객님의 가족 중 한 사람일 수 있습니다” 하루가 다르게 늘어나는 고객들의 갑질에 고통받는 직원들을 위해 ...
박다은 대학1부장  |  2019-03-07 20:00
라인
사과대 K 교수, 수강신청 완료 후 폐강통보해 논란
지난 2월 28일 1학기 개설과목인 ‘한국행정의 이해’와 ‘야수사회의 공익과 공공인재’ 과목의 폐강이 학생들에게 문자로 통보돼 논란이 ...
박다은 기자  |  2019-03-07 18:00
라인
2019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열려
지난 2월 22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우리 대학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2019년도 전기 학위수여식이 열렸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는 ...
박다은 기자  |  2019-03-07 18:00
라인
우리 대학 시각장애인 유도 블록 추가 설치
지난 12월 우리 대학에 시각장애인 유도 블록(점자 블럭)이 추가 설치됐다. 시설팀에 따르면 앞으로도 추가 설치 계획이 짜여있으며 오는...
박다은 기자  |  2019-02-01 04:00
라인
KUL:HOUSE, 3월 1일부터 신입생 포함 정규입사 시작
KUL:HOUSE(이하 쿨하우스)의 정규 입사가 오는 3월 1일부터 2일까지 진행된다. 쿨하우스는 5개의 건물(△레이크홀 △비전홀 △드...
박다은 기자  |  2019-02-01 04:00
라인
건대교지 호외 발간, 학생자치언론기구인 교지의 향방은?
교지편집위원회(이하 교지)가 지난 11월 29일 호외호를 발간했다. 중앙자치기구 퇴출 이후 SNS를 통해 학우들과 소통해온 교지는 페이...
박다은 기자  |  2018-12-04 03:00
라인
대학본부와 협력하면서도 학생 권익 보호에 앞장설 것
지난 11월 23일 제51대 총학생회선거 결과 의 정후보 조현규(공과대· 산공14)와 부후보 손인규(건축대·건축 14)가 전체 투표자의...
박다은 기자  |  2018-12-03 10:57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