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1214호 모니터
1면 50%를 넘긴 투표율을 기록한 총학생회장 선거 결과에 대해 시의성 있게 꼼꼼하게 다뤘다. WCU 기사는 선정과정, 영향, 앞으로의 방향, 인문계에 대한 지원이 미미하다는 지적까지 잘 구성됐지만, 정작 ‘WCU’...
박기훈 기자  |  2009-01-08 20:41
라인
기찻길 옆 자갈, 우리의 안전을 책임진다!
빛고을 광주가 고향인 수현은 새해를 맞이해 고향에 가려고 기차를 탔다. 수현은 몇 시간 후면 고향에 도착할 거라는 설레는 마음을 안고 ...
박수현 기자  |  2009-01-08 20:39
라인
[1215호] 꼬투리
"소란과 소음을 지워버린 중계방송이 있었습니다. 화면의 사실이 현장의 진실과 다를 수 있다는 점, 그래서 언론, 특히 방송의 구조가 남의 일이 아니라는 점을 시청자들이 새해 첫날 새벽부터 현장실습교재로 열공했습니다"...
김정현 기자  |  2009-01-08 19:08
라인
1215호 야누스
○…오늘도 장안벌 ‘누리집 Q&A' 어항에는 답변 '먹이' 기다리는 牛公물고기들로 북적북적~ 오랜만에 ‘Q&A' 어항에 먹이 갖고 온 주인 愚官. 자, 먹이를 뿌려 볼까나~♫ 앗, 그런데 이 고기에 어떤 ...
이철호 기자  |  2009-01-08 12:42
라인
1214호 일상다반사 <일우헌, 의생명과학연구동>편
일상다반사 편 ◇…장진남을 이긴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이자 불꽃니킥과 토네이도 로우킥을 보유한 무에타이의 달인 또한 멱살잡기의 달인, 황모씨의 3대 명언!! ①그래서 갈꺼냐고! ②수작부리지마 ③아마추어야? ④아~ ⑤...
안상호 기자  |  2008-12-12 21:23
라인
1213호 모니터
1면 중소기업 이미지 개선 기획은 새롭고 획기적인 시도였다. 취업철을 맞은 학우들에게 알짜 중소기업을 소개하고 채용박람회를 안내하는 기사가 이어졌으면 한다. 하지만 1면에서 ‘중소기업 이미지 개선 기획’이라는 제목 ...
박기훈 기자  |  2008-12-12 20:38
라인
1214호 야누스
○…응애~ 응애~ 곳곳에서 ‘학생회’ 가문의 아이가 태어나고 있네요! 더불어 ‘기자’ 작명소도 성업 중?! 작명 ‘기자’ 曰, 생김새를 보니 <운동권>이 딱! 왜냐고? 증거? 그냥 딱 봐도 시위만 할 관...
이철호 기자  |  2008-12-09 15:11
라인
추운겨울 코디법, 얇은 옷 여러겹 입기
도영이는 아침 일찍 일어나 학교 갈 준비를 시작했다. 지금 밖에는 매서운 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도영이는 두꺼운 옷을 입었다. 집을 막 나서려는 순간 어머니께서 옷을 따뜻하게 입었는지 물어보셨다. 도영이는 두꺼운...
박수현 기자  |  2008-12-09 14:34
라인
[1214호]꼬투리
"대졸 실업자들이 쏟아지고 중소기업들이 부도가 날 가능성이 높은데, 이들이 체제위협세력이 될 수 있다"-지난 1일 한나라당 의원과의 오찬자리에서 경제위기에 대한 정정길 대통령 비서실장의 평가. 정 실장에게는 실업...
김정현 기자  |  2008-12-09 10:31
라인
1213호 야누스
○…여기는 장안벌 체육관. ‘학사구조개편’ 권투시합이 열리고 있다. ‘대학본부’선수가 분위기를 몰아가는데…. ‘대학본부’선수, ‘폐과’어퍼컷~! 아, 상대선수 ‘EU문화ㆍ히브리’ 중심을 일고 비틀비틀, ‘문과대&rs
이덕권 기자  |  2008-11-26 14:54
라인
1212호 모니터
1면 문과대 학사구조개편의 결과를 실어 현 상황을 알 수 있도록 해서 좋았다. 추후 방향에 대한 논의라는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든 만큼, 이에 대한 지속적인 보도도 기대해 본다. 성신의 예술제 기사에서 진행상의 문제점...
안상호 기자  |  2008-11-25 12:51
라인
1213호 일상다반사 <성관>편
일상다반사 편 ◇…오늘 원구... 여자랑 초밥&회 먹었다~! ┖Re. 그 여자가 오늘 머리했다는 소문이 들던데... 아님말고... ┖Re. 원구형 오늘 세 개나 먹었네요. ◆…준범 오늘 여자 만나고 와서 다리 아프다...
박기훈 기자  |  2008-11-24 22:35
라인
손난로로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세요
영선이는 겨울만 되면 손, 발이 너무 차가워져서 고생을 한다. 발이 시리면 양말을 두 개 신어서 따뜻하게 하고 있지만 손은 장갑을 계속 끼고 있을 수 없어서 좀 더 좋은 해결책을 고민 중이다. 그런 영선이에게 ‘절친...
박수현 기자  |  2008-11-24 22:07
라인
[꼬투리]1212호
“북한의 핵무기에 대해 재래식 무기로 대항하는 것은 역부족이며, 핵은 오직 핵으로서만 저지할 수 있다” -18대 국회 첫 대정부질문에서 ‘핵무장’을 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한나라당 김동성 의원. 김동성 의원은 대한민국...
우은희  |  2008-11-12 17:43
라인
생선회와 레몬즙의 만남
“찬바람이 싸늘하게 두 뺨을 스치면~♬” 날씨가 추워지면 싱싱한 활어를 잡아 얇게 회를 떠서 먹고 싶어진다. 얇게 뜬 회를 초장에 찍어...
박수현 기자  |  2008-11-11 22:09
라인
1212호 일상다반사 <상허기념도서관>편
◇…손주선 경영정보시스템 교수님께선 맨날 우리보고 창업 하라고 해서 흔들려요. 취업하면 안되는 건가효ㅠ? ㅎㅎ ┖Re. “창업도 아무나 하는게 아닙니다”라고 교수님께 말해요 ◆…건대 물리학과...
건대신문사  |  2008-11-11 21:55
라인
1211호 모니터
1면 참여율이 떨어지기 쉬운 가을 축제를 1면에서 다룸으로써 관심을 유도할 수 있었다. 하지만 예술제에 대한 보다 구체적인 일정 소개가 적어서 아쉬웠다. 한편 인문주간에 대한 보도는 자칫하면 묻히기 쉬운 소재를 발굴...
이유나 기자  |  2008-11-11 21:54
라인
1212호 야누스
○…헉, 헉, 타는 듯한 목마름. 난 원한다. ‘석사과정’ 사막을 건너기 위해 필요한 건….
이덕권 기자  |  2008-11-11 21:14
라인
1211호 야누스
○…보는 사람 열불 나는 건설 드라마 <아파트 바이러스>. 경기부양 하겠다는 이마에의 지휘로 아파트가 우후죽순. ‘소비자’관객 사지 않아 넘쳐나는 아파트. 이마에, 상황 모르고 ‘건설회사’단원 키우기 위...
이덕권 기자  |  2008-10-29 20:28
라인
1210호 야누스
○…불이야 불! 서울 ‘기륭전자’마을을 비롯한, 온 나라 온 동네에 퍼진 ‘비정규직’ 대화재! ‘정부’의 ‘비정규직’ 방화에 이어 ‘회사’가 ‘해고’ 기름을 쫙! 불 끄러 온 소방관, ‘노동자’와
이덕권 기자  |  2008-10-29 20:28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