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7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교환학생, 단기프로그램은 어떻게 참 여할 수 있지?>
오는 26일 늦은 5시부터 1시간가량 산학협동관 223호에서 국제교류팀 주최로 해외교환학생 및 단기프로그램 설명회가 열린다. 이번 설명회를 주최한 국제교류팀은 현재 운영되고 있는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각 프로그램에 따...
건대신문사  |  2014-11-24 17:50
라인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투데이건국> 학생리포터 모집>
홍보실에서 오는 26일까지 △우리대학 홈페이지 (www.konkuk.ac.kr) △블로그(blog.naver.com/dreamkonkuk) △페이스북(www.facebook.com/konkukuniversity) 을...
건대신문사  |  2014-11-24 17:49
라인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내 이야기 들어줄 사람 어디 없나?>
학생상담센터에서 오는 28일 늦은 5시까지 2015년 1학기 소외된 학우를 돕는 또래상담사 장학생 신청을 받는다. 단과대별로 두세 명을 모집하며 △재학 중인 1학년부터 3학년 △다음해 6월말까지 활동 가능 △성실성 ...
건대신문사  |  2014-11-24 17:47
라인
단과대 학생회 후보자 명단
건대신문사  |  2014-11-24 17:38
라인
책임과 의무를 다 하는 중선관위를 바란다
지난 20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중선관위)에서는 선거운동본부(선본)의 ‘허위사실’ 기재 내용과 관련한 징계논의가 벌어졌다. 자정을 넘긴 새벽 2시까지 열띤 논쟁을 한 결과 갑이다 선본과 중선관위의 합의 아래 소견서를...
건대신문사  |  2014-11-24 17:12
라인
리더십의 조건
학생회 선거가 한창이다. 각자의 일에 바빠서 관심이 부족한 것이 어제 오늘의 현상은 아니지만 그래도 선거는 어쨌든 한 조직의 리더를 뽑는 중요한 일이다. 그러니 이쯤해서 크게는 대한민국 전체로부터 단과대 학생회에 이...
건대신문사  |  2014-11-24 17:07
라인
모든 것이 끝난 것은 아닌 달
1년 열두 달을 성격상 두 묶음으로 나눌 수 있다. 1,3,5,7,10,12월이 한 묶음이고, 2,4,6,9,11월이 또 한 묶음이다. 전자는 뚜렷한 특징이 있어, 모든 이에게 주목받고, 관심을 끄는 달들이다.한 해...
김영철 (문과대ㆍ국문) 교수  |  2014-11-24 17:03
라인
익명에라도 기대고 싶었던 마음을 이해하자
약 3주전, 온라인 한 커뮤니티에 우리대학 한 단과대의 군기를 비판하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은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고 며칠 만에 트위터는 물론 페이스북에까지 퍼졌다. 해당 단과대는 대책위원회를 꾸리고 설...
건대신문사  |  2014-11-11 19:04
라인
기술지주회사 성과를 학생창업으로 연결짓자
우리대학 산학협력단이 설립한 기술지주회사가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대학기술지주회사는 연구성과와 특허 기술을 사업화해 교수와 학생의 창업을 돕는 영리법인이다.우리대학은 경쟁대학과 비교해서 출발이 늦었지만, 최근 활발...
건대신문사  |  2014-11-11 19:02
라인
대외활동을 생각하고 있는 지금 당신에게
대학생으로서 한 번쯤은 대외활동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누구나 해봤을 것이고, 최근 들어 이력서에 각종 대외활동 기록이 있으면 취직에 유리하다는 점을 들어 원하지 않는 대외활동을 하는 이들도 있다. 이처럼 대외활동은...
건대신문사  |  2014-11-11 18:58
라인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이번 방학은 삿포로대학에서!국제협력처에서 오는 16일 늦은 3시까지 2014년 동계방학 삿포로학원대학 단기교류프로그램 참가를 받는다. 1학기에서 7학기 재학생이며 학점평균이 2.5이상(4.5만점기준)인 학우라면 포털...
건대신문사  |  2014-11-11 18:51
라인
계속, 거듭, 또 다른 삶의 모색
이 글의 독자는 대학생, 그 중에서도 명문사학 건국대학교의 재학생일 가능성이 크다. 아직 쓰지도 않은 글의 첫머리에 존재하지 않을지도 모를 독자부터 예상하는 이 문장의 저의는 무엇인가. 이글의 독자야말로 우리 사회에...
전우형 교수  |  2014-11-11 18:05
라인
<야누스> 이과대 모차르트牛公의 열악한 창작환경!
愚:어리석을 우 官:우리대학 교직원 公:우리대학 학우○…이과대 모차르트 牛公, 하지만 ‘실험기구’피아노가 망가졌다면? 삐걱대는 책상에서 최고의 ‘레포트’ 소나타가 나올까?신들린 듯 ‘실험기구’피아노를 다...
건대신문사  |  2014-10-15 17:12
라인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끝나지 않은 축제,2014 Book Festival!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상허기념도서관에서 도서관 문화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웹툰 전시회 △웹툰 작가와의 토크 콘서트 △동•서양서 전시 및 ...
건대신문사  |  2014-10-15 17:05
라인
우리의 집단은 신뢰가 있습니까?
저는 운이 좋게 다양한 집단의 리더를 맡아왔고, 맡고 있습니다. 학업과 관련된 조별 과제는 물론, 사업, 대외활동, 장학생, 뉴프런티어, 공동체 등의 대표를 맡으면서 들었던 생각들과 느꼈던 점을 학우 여러분과 나누고...
이상환 (공과대ㆍ환경공3)  |  2014-10-15 16:25
라인
은행보다 강한 향기
소비자행동론 시간에 배운 내용을 되짚으면서, 나는 얼마 전까지 학교 도로를 샛노랗게 물들였던 은행밭을 떠올렸다. 한동안 수많은 은행들이 사람들의 발에 밟힌 지뢰처럼 고약한 냄새와 함께 터져있었기 때문이다. 심지어 이...
임유진(경영대‧경영3)  |  2014-10-15 15:35
라인
장애인 교육권을 위한 적극적 배려 정책 필요
최근 한 교양과목 수업에서 담당 강사가 수강신청을 한 장애학우에게 “조별 모임과 발표가 많으니 수업을 안 듣는 게…”라고 발언해 학우들 사이에 장애인 차별 논란이 일었다. 해당 학우는 근육병을 앓고 있는...
건대신문사  |  2014-10-02 14:58
라인
대학생 주거문제 해결책, 밖에서도 찾아보자
우리경제가 저성장 국면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가운데,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이 크다. 우리대학을 비롯해서 전국의 많은 대학들이 몇 년째 등록금을 동결하고 있지만, 학비 이외에 들어가는 여러 경비를 포함하면 학부모 가구...
건대신문사  |  2014-10-02 14:55
라인
나 자신을 버려보자!
나는 한 학과의 학생회장입니다. ‘학생회장’ 이라는 단어를 보면, 어떤 이미지가 떠오르십니까? 대부분은 술을 잘 먹는다거나 앞에 나서기를 좋아하고 분위기를 주도할 것이라는 생각이 떠오를 것이다. 나는 학창시절부터 반...
박현수(공과대·산업공3)  |  2014-10-02 14:51
라인
이순신, 바다의 전설로 남다
최근 영화 ‘명량’이 1,70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면서 이순신(1545~1598) 장군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치솟고 있다. 이순신으로 대표되는 수군의 승리는 의병의 항쟁과 함께 임진왜란 이라는 국난 극복의 가...
건대신문사  |  2014-10-01 16:41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