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5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그 날 그 순간의 기억, 영화 '두개의 문'
지난 2009년 겨울, 재개발 보상대책에 반발한 철거민들이 농성하던 망루에서 불이 나 철거민 5명과 진압하던 경찰 1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그 해 겨울을 더욱 더 차갑게 만들었던 이 사건을 우리는 ‘용산참사...
이호연 기자  |  2012-07-18 01:25
라인
웹툰인더트랩
영화 , , , … 이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이미 제작된 것부터 개봉을 기다리는 중이거나 만들어질 예정인 영화까지 다양하지만, 이들은 모두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다. 최근 들어 웹툰을 영화로 만드는 사례가 더...
이호연 기자  |  2012-07-15 19:52
라인
웹툰 심의 논란, 그들은 어떻게 생각할까
웹툰 산업이 발전했다고 하지만 어두운 면은 존재한다. 올해 1월 초, 조선일보에 실린 한 기사가 그 예이다. 조선일보는 웹툰 가 학교 폭력을 조장하는 내용을 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에서 아...
박재면 기자  |  2012-07-15 19:15
라인
심의 기준 확립에 대한 만화계의 입장
지난 4월 9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와 한국만화가협회(협회)는 웹툰 자율규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웹툰 관련 민원이 제기될 시에는 먼저 방심위가 자율규제의 유효성을 판단하게 된다. 그 후 자율...
박재면 기자  |  2012-07-15 17:16
라인
취업 혹은 노동착취, 아찔한 인턴의 추억
#1. 하늘의 별따기라는 대기업 인턴! 드디어 인턴사원으로 K기업에 발을 딛던 날, 임메알(가명, 24세) 양의 기분은 날아갈 듯 했다. 지난해 100: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는 소문에 인턴이 되지 못할까 걱정했지만 ...
김용식 기자  |  2012-07-15 17:15
라인
마약같은 매력, 소셜데이팅
“매일 12시 30분, 새로운 이성이 당신에게 도착합니다” 최근 사람을 소개시켜주는 소셜데이팅 사이트나 어플들이 우후죽순 생겨나고 있다. 소셜데이팅이란, 온라인 데이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웹사이트 등을 통해 온라인상으...
박지수 수습기자  |  2012-07-15 17:14
라인
작전명: 솔로탈출
저는 몇 달 전 남자친구와 이별한 후 집과 학교만을 오가며 지극히 평범한 일상을 보내고 있었어요. 그런데 어느 날 문득 ‘집에만 있으면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마침 얼마 전에 과 동기가 소셜...
김혜민 수습기자  |  2012-07-15 17:13
라인
우리 진지하게 만나볼래요?
“어디 좋은 사람 없나...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시켜줘” 소셜데이팅은 현재 20~30대 사이에서 하나의 문화로 정착해 나가고 있다. 젊은 층을 대상으로 한 소셜데이팅의 이용객 증가에 힘입어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
김혜민, 박지수 수습기자  |  2012-07-15 17:12
라인
총장 선출 방식의 변천사
시대에 따라 변화한 대학 총장 선출 우리나라 대학의 총장 임명구조는 시대에 따른 흐름을 가진다. 해방 이후 미군정 당시 우리나라 국ㆍ사립대학의 총장과 학장은 모두 미군정청에서 임명했다. 이후 1953년, 교육공무원법...
김현우 기자  |  2012-07-15 17:10
라인
그들만의 리그?
많은 사립대에서 총장을 선출할 때마다 수많은 갈등이 발생해 왔다. 특히, 총장후보자를 모집해 심의하는 총장추천위원회(총추위)의 기능에 대한 논란과 이사회와 대학 구성원들의 총장임면권에 관한 갈등은 언제나 뜨거운 감자...
김현우 기자  |  2012-07-15 17:09
라인
대학생 인턴, 정당한 노동의 대가를 받고 있는가?
커피 심부름 하러 인턴을? 인턴들 사이에 커피ㆍ카피ㆍ코피, 3종 세트가 유명하다. ‘커피’는 커피타기 심부름, ‘카피’는 복사 심부름, ‘코피’는 코피 날 만큼의 과도한 잡무 등을 뜻한다. 계절학기를 듣는 우리대학 ...
김민하 기자  |  2012-07-15 17:07
라인
우리대학 총장 선출에 관한 '갑론을박'
그동안 우리대학은 사립대임에도 불구하고 총장후보자추천위원회(총추위)에 학생위원들을 참여시켜 총장 선임의 모범 사례로 꼽혀왔다. 학생 위원에는 서울캠퍼스 총학생회장, 부학생회장과 글로컬 캠퍼스의 총학생회장, 대학원 학...
권혜림 기자  |  2012-07-15 17:05
라인
서울 안의 숨은 그림 찾기
대학생들의 자유로움을 대변하는 거리 홍대! 이곳에서 또 다른 자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인 프리포트(freeport)를 소개한다. ...
구나연, 신한별, 이해준 수습기자  |  2012-07-15 16:52
라인
2012년 상반기, 종편의 첫 성적표
지난 2011년 12월 종합편성채널(종편)이 개국한 지 6개월이 지났다. 종편은 개국 하기 전부터 현정부를 옹호하는 언론을 탄생시키는 '미디어 악법'이라고 불리며 많은 이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편향된 보도와 시청률을...
박재면 기자  |  2012-06-05 13:45
라인
그들이 시작되기까지, 종편이 걸어온 길
작년 12월 1일, 종합편성채널(종편) JTBC, 채널A, MBN, TV조선이 일제히 개국했다. 개국하기까지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종편. 이제는 벌써 6개월여가 지났지만, 종편은 여전히 뜨거운 찬반논쟁을 불러일으키...
이호연 기자  |  2012-06-05 13:39
라인
종편을 두고 벌어진 '끝장 토론'
종편이 개국하고 6개월이 지났다. 종편 개국 전부터 시작된 존폐논란은 지금까지 가라앉지 않고 있다. 현재 ‘종편을 유지해야한다’는 시각과 ‘종편이 사라져야한다’는 시각이 대립하고 있으며 두 입장의 간극은 여전히 크다...
김민하 기자  |  2012-06-05 00:04
라인
종편, 그들만의 리그가 되는 이유
현재 종편은 0%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일부 인기 프로그램이 2~3%의 시청률을 보이는 것이 기사화될 정도다. 종편에 관심이 없는 것은 대학생들도 마찬가지다. ‘종편이 사라져야 한다’는 의...
김용식 기자  |  2012-06-05 00:02
라인
건국대와 김 총장의 637일
지난 2010년 9월 1일, 제 18대 김진규 총장이 정식으로 취임했다. 김 총장은 취임 직후, 학사구조개선과 i-SMART 2020을 제시하는 등 '개혁하는 총장'이라는 평가를 들었다. 그러나 등록금과 관련한 발언...
건대신문사  |  2012-06-04 23:47
라인
불붙은 학사구조조정
김진규 총장 부임 이후, 학사구조개편 속도가 더욱 빨라졌다. 김진규 총장은 지난달 26일 사퇴 전 마지막 공식 행사였던 건국인의 날 행사에서 “우리학생들을 잘 가르쳐 취업률을 높이고 사회에 기여하는 일꾼으로 만들기 ...
김현우 기자  |  2012-06-04 23:43
라인
맛있는 빵은 언제쯤?
“맛있는 빵을 먹으려면 돈을 더 내야한다.” 이는 18대 김진규 총장이 공식 부임한 뒤 당시 총학생회 김무석(수의학) 총학생회 비상대책위원장과 면담에서 발언한 내용이다. 이 말은 이후 건국대 학생주권 보장을 위한 총...
김현우 기자  |  2012-06-04 23:42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