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0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나이지리아에서의 2007년 여름 (1)
2007년 여름, 나이지리아는 내게 영원히 잊지 못할 소중한 기억을 안겨주었다. 나는 2007 해외인터넷청년봉사단 나이지리아 파견팀 HelloWorld 팀장으로서, 아프리카에서 3주간의 컴퓨터교육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은경(정통대ㆍ컴공4)  |  2007-09-03 00:00
라인
KU 행/복/상/담
KU 행/복/상/담Q,이제 곧 졸업인데.. 아무것도 준비되어있지 않은 거 같고, 휴학을 해야 할지.. 대학원에 진학해서 학력도 높이고 취업 준비를 좀 더 할지.. 고민이에요.A,‘청년실업’이라는 낯선 단어가 이젠 너...
건대신문사  |  2007-09-03 00:00
라인
내가 먼저 맡았거든?
한정된 그 무언가를 차지하기 위한 쟁탈전! 사람 사회에서는 물론이고 자연계에서도 으레 벌어지는 일이다. 이성을 차지하기 위한 쟁탈전, 한 조각 남은 케이크를 위한 쟁탈전, 지하철 자리 쟁탈전… 이 쟁탈전에서 또 빼놓...
이지윤 기자  |  2007-07-16 00:00
라인
세금, 지킬 줄 아는 소비자가 되려면
우리가 상품을 구입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하고 지불하는 돈에는 부가가치세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즉, 부가가치세는 사업자가 내는 세금이 아니고 소비자가 부담하는 세금인 것입니다. 따라서 부가가치세를 부담하는 소비자로서 세...
김태현(상경대ㆍ응용통계4)  |  2007-07-16 00:00
라인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시간은 없고 할 일은 너무 많다. 방학에 하려고 미뤄둔 일들이 산더미 같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 게다가 내 신경을 건드리는 사람은 도처에 있다. 가족 간의 불화, 애인과의 잦은 말다툼. 친구들과의 의견충돌 등등......
건대신문사  |  2007-07-16 00:00
라인
[지식의 시추선] 아이스크림 통증
가만히 앉아만 있어도 땀이 뻘뻘 나는 무더운 여름, 덕권이와 현제는 아이스크림을 먹지 않고서는 참을 수가 없었다. 더위를 먹기 직전, 학교 근처 마트에서 아이스크림을 원래 가격의 반값에 판매한다는 광고를 봤다. 마트...
박수현 기자  |  2007-06-11 00:00
라인
선진형 납세 문화
납세는 교육, 복지, 환경 등 공공서비스를 향유하는 대가이자 더불어 사는 복지 사회 건설에 참여할 수 있는 방법이다. 올리버 홈즈 미 대 법관은 "세금은 문명사회에 사는 대가"라 정의했고, 케네디 대통령은 "세금은 ...
최재혁  |  2007-06-11 00:00
라인
매일여행기-인도편(06)
기사가 곧 업데이트 됩니다
김매일  |  2007-06-11 00:00
라인
KU 행복상담
재미로 시작한 게임이었는데, 이젠 끊을 수가 없어요”“인간관계를 맺는다는 게 너무 어렵고, 귀찮게 느껴져요, 온라인에서 만난 사람들과는 싫으면 그냥 연락을 끊을 수 있거든요. 그런데.. 그런 관계가 공허하긴 하죠.....
건대신문사  |  2007-06-11 00:00
라인
[지식의 시추선] 물만 닿으면 변해요
요즘같이 변덕스러운 날씨에 우산은 필수품이다. 우산이라도 없는 날이면 후두둑 떨어지는 빗방울에 내 모든 것을 노출시킬 수밖에 없으니 여간 찜찜한 일이 아닐 수 없다. 소나기가 내리던 날, 은희도 그랬다. 빨아서 말리...
이지윤 기자  |  2007-05-28 00:00
라인
현금영수증제도에 대하여
일부 대학생들의 경우 5,000원 이상의 물품을 구입하면서 ‘현금영수증 발급을 요구할까 말까’하며 망설이는 경우가 있다. 그 이유는 내가 지금 소득이 없는데 과연 절세 혜택이 있을까하는 의구심과 그 절차가 약간은 번...
조동찬(상경대ㆍ응용통계4)  |  2007-05-28 00:00
라인
KU행복상담 - 귀향증후군(going home syndrome)
애인구함한 사람만으론 만족할 수 없다구요? 괜찮습니다. 절위해 따로 시간이나 에너지를 소비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제가 다 알아서 할거니까요. 뭔가 잘못되면 다른 사람을 비난하시나요? 저는 하루 종일 투정하고 불평하는...
건대신문사  |  2007-05-28 00:00
라인
매일여행기 5편
매일여행기 5편
건대신문사  |  2007-05-28 00:00
라인
밥 먹고 바로 뛰는 당신은 바~보
시험이 끝난 후 체육대회가 한창인 화창한 5월. 태훈이는 학과 대표로 달리기를 하게 됐다. 결승선에 제일 먼저 도착하는 영예를 안기 위해 태훈이는 3주 전부터 열심히 달리기 연습을 했다. 드디어 체육대회 날, 태훈이...
박수현 기자  |  2007-05-14 00:00
라인
학과방 out! 상담실 in?
지난 4월 말 문과대학에 때 아닌 이슈거리가 날아들었다. 문과대학의 학과방 및 세미나실, 동아리방의 일부를 철거하고 그 자리에 종합상담센터가 들어설 것이라는 내용이다. 문과대 학생회장의 말에 따르면, 이 사안은 약 ...
조재형(문과대ㆍ커뮤니2)  |  2007-05-14 00:00
라인
어느 초보 교사의 깨달음
필자는 올해 1학기부터 미아동에 있는 노루목 배움터에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다. 이곳에서는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무료로 공부를 가르쳐 준다. 선생님들은 모두 다 필자와 같은 대학생들이다. 자신의 일이 바쁜 ...
박중규(정치대ㆍ행정2)  |  2007-05-14 00:00
라인
매일여행기-인도편 03화
김매일  |  2007-05-14 00:00
라인
<KU행복상담> Love IQ(사랑지수)
“지금 제 남자친구는 전에 사귀던 사람들과 분명 다를 거라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결국 똑같은 사람이라는 걸 깨닫기까지 거의 2년이란 세월이 걸렸어요.” “제가 어떻게 그렇게 눈이 멀 수 있었을까요? 그 사람이 정말로...
건대신문사 기자  |  2007-05-14 00:00
라인
<지식의 시추선> 보이는 대로 믿지 마세요
아침 일찍 1교시를 듣기 위해 헐레벌떡 뛰어 온 영선이. 정신없이 하루를 보내고 나니 해질 무렵이 되서야 터벅터벅 집으로 간다. 여러 건물에 걸쳐 조각조각 보이는 둥글고 큰 해는 온 하늘을 붉게 물들인다. ‘잘 익어...
이지윤 기자  |  2007-04-16 00:00
라인
매일 여행기
김매일  |  2007-04-16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