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0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27일간의 터키
약 두달 전에 우린 학교신문의 지면을 차지하는 영광을 누린 적이 있다. ‘새해를 이슬람 문화 속에서’ 라는 큰 글귀와 함께 ‘터키 여행...
강신헌(정치대•정외3)  |  2004-03-17 00:00
라인
‘학복위’는 뭐하는 곳?
▲ © 김혜진 기자학생회관 1층. 복사실 옆에 자리잡고 있는 학생복지위원회(아래 학복위)는 어떤 곳 일까? “학복위가 뭐하는 ...
김혜진 기자  |  2004-03-15 00:00
라인
KKULIFE.COM을 제작한 별종들
학생복지위원회 옆 작은 사무실. 4대의 컴퓨터, 침상 하나. 이곳은 우리대학 별종들의 소굴이다. 월 150만원을 포기하고 하루 종일 컴...
심상인 기자  |  2004-03-15 00:00
라인
그럴지도 모른다
너무 밝은 것은 어둠을 가장한 것일지도 모른다. 그 짙은 어둠을 어느 누구에게도 보일 자신이 없기에 차마 내보이지 못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밝음을 쫓아 모인 존재들이 금방이라도 달아날 것만 같은 생각에 남들 앞의 자...
조미희(문과대·국문3  |  2004-03-02 00:00
라인
[장한벌 탐험대] 04학번의 장한벌 습격기
■건대인의 휴식처, 일감호 ▲ © 한영훈 기자“학교 안에 왠 호수야?” 신입생이라면 누구나 한번 쯤 생각해보았을 듯. 청심대로...
취재부  |  2004-03-02 00:00
라인
메르하바~(안녕하세요) 올해 첫시작은 이슬람문화 속에서
2004년을 손꼽아 기다리는 이들이 있다! 바로 1월 9일에 출발해 3주 동안 터키 동부지방을 중심으로 여행을 다녀올 ‘정외과 3인방’...
김영경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다양한 활동을 통해 새로운 경험 많이 할거예요”
▲ © 심상인 기자△지난 대학생활을 평가한다면? 1차 수시에 합격하고 예비 대학생 프로그램을 통해 4학점을 수강했어요. 고등학...
홍미진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수습기자 모집 좋은 결과 얻고 싶어요”
▲ © 한영훈 기자△지난 대학 4년 요약? 국문과 사회과학 소모임 ‘한누리’에서 활동하면서 고등학교에서 접할 수 없었던 다양한...
홍미진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군 생활 최대한 알차게
칼날 같이 모진 겨울바람이 불어도, 건장한 대한민국 청년의 가슴은 뜨겁다. 우리나라를 지킬 젊은 혈기로 활활 타오르니까. 2004년 새...
김영경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도서관 휴게실에서
▲ © 심상인 기자11일 도서관 로비에서 포착된 동그라미 속 인물.신문사로 오셔서 문화상품권 받아가세요~
심상인 기자  |  2003-12-11 00:00
라인
앞을 향해 뻗어나가는 밴드, 바이러스
▲ © 김혜진 기자전염성이 강한 음악 밴드, 그들의 이름은 바이러스. 반듯한 수의대 건물 옆, 눈에 띄지도 않을 만큼 초라해 ...
김영경 기자  |  2003-12-01 00:00
라인
벤처’의 꿈을 키워주는 곳, 벤처창업지원센터
▲ © 한영훈 기자누구나 한번쯤은 꿈꿔봤을 벤처사업. 기술과 아이디어만 있다면 누구나 성공할 수 있고, 하고싶은 일을 하면서 ...
한영훈 기자  |  2003-12-01 00:00
라인
인도네시아 항공우주산업의 밑거름
이국적인 눈매, 머리에 두른 히잡(Hijob), 조금은 다른 피부색. 하지만 그들은 엄연히 우리대학 항공우주공학 석사과정에서 공부하고 ...
김혜진 기자  |  2003-12-01 00:00
라인
후문에서 등교하던
▲ © 한영훈 기자17일 오후 후문에서 등교하던 당신을 찾습니다.사진의 주인공은 건대신문사로 오셔서 문화상품권을 받아가세요!
한영훈 기자  |  2003-11-18 00:00
라인
건대축구부 광운대와의 결승전에서
© 한영훈 기자▲3일 우리 건대와 광운대의 추계대학연맹전 결승전에서 환호하던 당신을 찾습니다.동그라미 속 인물, 신문사로 오셔...
한영훈 기자  |  2003-11-12 00:00
라인
일감호 가요제에서
▲ © 한영훈 기자10월 30일 열렸던 일감호 가요제에서 환호하는 모습의 당신을 찾습니다.동그라미 속 인물, 신문사로 오셔서 ...
관리자  |  2003-11-05 00:00
라인
목발 짚은 ‘삶의 설계자’ 김익현(문과대·철학) 교수
▲ © 한영훈 기자“몸이 조금 불편하다는 것이 내가 기사화되는 이유가 될 수는 없는 것 같다”며 정중하게 취재를 거절하던 김익...
홍미진 기자  |  2003-11-03 00:00
라인
창작비평분과 순수 목공예 동아리 ‘목방’을 찾아
천막으로 둘러싸여 있는 작은 공간, 은은한 노란 조명 아래 메모꽂이, 목검, 과반, 액자, 거울 등의 각종 목공예 작품들이 빛을 발하고...
장보름 기자  |  2003-11-03 00:00
라인
Peter Oh(오준환) 강사의 ‘콩나물 토익’
지난 금요일 사회과학관 101호 강의실은 아침 7시부터 수업준비로 분주하다. 그 이유는 7시 10분부터 시작될 ‘2+200 토익, 여기...
김성심 기자  |  2003-11-03 00:00
라인
"건국인의 가슴으로 세계를 안아오자"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생각해 본 배낭여행. 그러나 생각보다 저렴하고 알찬 배낭여행을 다녀오기란 쉽지 않다. 학생들의 이러한 바...
장재훈 기자  |  2003-10-31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