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58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살벌하지만 통쾌한 풍자개그
뒷담화보다 더 통쾌한 것이 바로 ‘앞담화’다. 요즘 대세는 사회에 대한 시원한 앞담화, 바로 풍자개그다. 최근 들어 TV채널별로 다양한...
남기인 기자  |  2012-03-03 11:42
라인
등심위의 본질은 어디에?
2011년 도입된 등록금심의위원회(등심위)는 2010년 12월 제정된 등심위 관련 법에 따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등심위는 그 전...
권혜림, 김현우 기자  |  2012-03-01 21:44
라인
20대를 노리는 문화카드의 유혹
“저렴한 가격으로 문화생활을 마음껏 즐길 수 있습니다?” 문화생활을 꿈꾸는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솔깃할 말이다. 특히 대학에 갓 입학한 ...
김용식 기자  |  2012-03-01 21:33
라인
왜, 무엇때문에 열광하는가
풍자개그가 이토록 인기를 얻게 되는 이유에는 무엇이 있을까? 예로부터 풍자개그는 사회가 혼란스러운 시기에 전성기를 구사했다. 연세대학교 커뮤니케이션 대학원 윤태진 교수는 “풍자개그는 국민들이 정치나 사회에 대해 느끼...
박재면 기자  |  2012-03-01 21:25
라인
희생없는 기적은 없다, 영화 <밍크코트>
영화 토론면을 처음 기획하면서 학우들과 어디서, 어떤 영화를 보면 좋을지 고민할 필요도 없이 떠올랐던 곳이 KU씨네마테크였다. KU씨네...
남기인 기자  |  2012-03-01 21:23
라인
회장님부터 일수꾼까지
사실 풍자개그의 시작은 정확히 알 수 없다. 조선시대 마당극이나 판소리에도 풍자와 해학이 존재했고, 만담꾼들이 나누는 이야기에서도 풍자는 빠지지 않았다. 그렇다면 비교적 최근의 풍자개그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여기...
이호연 기자  |  2012-03-01 00:53
라인
문화카드, 함부로 사면 아니아니 아니되오~
문화카드 마케팅의 문제점 위와 같이 문화카드 서비스는 주로 강의실과 길거리 마케팅을 통해 회원을 모은다. 그러나 법적으로 타당성은 부족...
김민하 기자  |  2012-02-29 13:58
라인
KU씨네마테크 개관
지난 3월 17일, KU씨네마테크 개관식이 열렸다. KU씨네마테크 개관식에는 김진규 총장을 비롯해 현아, 심창민 등 우리대학 연예인 학...
건대신문사  |  2012-02-08 22:29
라인
쉿! 너에게만 알려주는 수강신청 비법
수강신청 절차를 소개합니다 1. 포탈에 들어가서 SID 아이디와 패스워드 발급받기. 포탈은 건국대학교 홈페이지http://www.kon...
권혜림 기자  |  2012-02-06 14:34
라인
교수님, 선배들에게 듣는 '학점의 정석'
이인숙(여성학ㆍ강의교수) 이런 학생들, 학점 잘 주고 싶어요 수업시간에 앞에 앉아서 열심히 듣고 참여하는 적극적인 사고를 지닌 학우가 ...
권혜림 김민하 기자  |  2012-02-06 14:32
라인
새내기를 위한 동아리 내비게이션
대학생활의 꽃이자 12학버너 새내기들에게 초미의 관심사! 바로 동아리 활동을 꼽을 수 있겠다. 우리대학에는 △어학 △연행예술 △인문사회 △자연과학 △종교 △창작과비평 △봉사 △무예 △구기레저의 9개 분과에 속한 총 ...
이호연, 남기인, 김현우 기자  |  2012-02-01 17:40
라인
새내기, 이것만은 알아두자
수강신청시 주의할 점! 하나. 날짜와 시간을 확실히 확인하고 기억해 두어야 해요. 12학번 새내기들은 2월 24일 금요일 9시 30분부터 시작하니 미리 준비하세요. 둘. 시간표를 짤 때 대학과 학과별로 자신의 한도학...
김민하 기자  |  2012-02-01 11:57
라인
우리대학 숨어있는 쉼터 찾기
① 묘지 뒤쪽 산책로: 쿨하우스에서 학생회관으로 가는 가장 빠른 길이기도 한 이 아름다운 산책로는 자그마한 동산에 자리하고 있다. 이 ...
박재면 기자  |  2012-01-30 19:18
라인
우리대학, 어디까지 가봤니?
설레는 마음으로 입학한 대학, 그런데 어디서 뭘 해야 할 지 모르겠다구요? 혼란에 빠질 새내기들을 위해 에서 준비했습니다. 우리대학 내...
김용식, 박재면 기자  |  2012-01-30 17:23
라인
<건대신문>에도 새해가 밝았습니다.
은 신년을 맞아 2012년 에 대한 학우들의 바람을 공모해 공감/공정/대학생다운 깨끗함/맛있는 글/소신/소통/젊음 일곱가지 단어를 선정...
건대신문사  |  2012-01-03 15:37
라인
글로컬 캠퍼스에 드리운 그림자
2012년 새해가 밝았다. 2011년에는 대학가를 불안에 떨게 했던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다. 그 중 2012년에도 계속적으로 이어질 ...
권혜림 기자  |  2012-01-02 16:09
라인
그들의 이야기, 그들의 채팅
※ 5인의 인터뷰를 가상 채팅으로 재구성한 기사입니다. 가상 채팅 참여자 : 건국오리, 건국우유, 건국햄, 일감호, 홍예교 건국우유: 감정기복이 느껴지는 기분파. (*현재는 계정을 삭제하고 잠적했다.) 일감호: 자신...
박재면 기자  |  2012-01-02 16:03
라인
이색 페친(페이스북 친구), 소통창구가 될 수 있을까
페이스북에서 활발히 서로의 안부를 묻는 @문과대나 @청심대 등을 보고있으면 ‘이런 계정은 누가 처음 시작했을까’ 하는 의문이 든다. 사실 이색 페이스북 계정은 대학 안에서가 아니라 기업에서 먼저 개설하기 시작했다. ...
이호연 기자  |  2012-01-02 15:55
라인
Facebook에는 말하는 일감호가 있다
‘건국햄아~ 너 껍질 따뜻하니?’ ‘건국오리야, 너 맛있어? 거위랑 친하니?’ 최근 페이스북에서는 이와 같이 ‘말도 안되는’ 대화를 자주 볼 수 있다. 때때로 @건국오리와 @건국햄이 서로 이야기를 나누거나 @홍예교나...
남기인 기자  |  2012-01-02 15:50
라인
불도저식 구조조정에 한 숨 쉬는 학생들
교육과학기술부(교과부)는 지난 9월 대학평가를 통해 부실대학을 선정하고 이들 대학에 정부재정지원금과 학자금대출을 제한한다는 방침을 밝혔...
김현우 기자  |  2011-12-30 17:56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