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2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저항적 문화, 세상에 대한 도전과 시비걸기이다
문화는 우리 삶에 대한 사랑으로부터 출발한다. 그것은 내 삶에 대한 내 존재의 자각을 일깨우는 실천이다. 그러나 오늘날 우리가 대학에서 배우고자 하는 것은 ‘사랑’의 진실이 아니라 ‘사랑의 기법과 기술들’이다. ‘사...
박영균 (교양학부·강사)  |  2006-05-29 00:00
라인
색채 충전 프랑스 판화작가 폴 자쿨레의 아시아적 색채를 맛보자
5월의 푸름 속에 대학생이라는 신분은 조금 숨통이 트인다. 하지만 이렇게 날도 좋은 데 캠퍼스 안에서만 있는 게 하도 억울해하는 사람들을 위해 좋은 전시회를 하나 소개해 보고자 한다. 시각적 충전을 통해 꼬르륵 꼬르...
곽지호 (정통대·인터넷2)  |  2006-05-29 00:00
라인
장애인 친구를 사귀세요!
정말 오래간만에 무척이나 밝은 영화를 봤다. 영화를 전공하는 사람이 텔레비전에서 하는 영화를 보고 “영화 봤다”고 말하기는 좀 쑥스럽다...
김윤아 교수  |  2005-11-29 00:00
라인
대책없는 청계천 복원사업, 도시 빈민이 고사한다
회색 서울을 바꾸기 위해 청계천 복원을 한다고 한다. 겉만 봐서는 참 좋은 말이다. 하지만 현재의 복원사업은 이러한 번지르르한 말과 전혀 거리가 멀다. 청계천에 깨끗한 물을 흐르게 하겠다고 한다. 그러나 흐를 수 있...
신희철  |  2003-05-31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