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총장 2004년 신년사
존경하는 김경희 이사장님을 비롯한 법인과 산하 교육기관 및 사업체의 임직원 여러분, 김용복 회장님과 이정협 의장님을 비롯한 13만 동문...
정길생 총장  |  2004-01-05 00:00
라인
총동문회장 2004년 신년사
건국가족 여러분! 새해를 맞아 여러분들을 만나뵙게 되어 대단히 반갑습니다. 지난해 모두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특히 남측토지개발이라는 웅...
김용복 총동문회장  |  2004-01-05 00:00
라인
행복한 변화를 꿈꾸는 한해
1만 3천 민족건대 학우여러분 반갑습니다. 37대 총학생회장 조성환입니다. 이제 어느덧 2003년의 아쉬움을 뒤로하고 새로운 한해를 맞...
조성환 총학생회장  |  2004-01-05 00:00
라인
여학우를 위한 ‘좋은 소식’만
학우 여러분, 이제 2004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학우 여러분 모두에게 희망과 축복의 한 해가 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지금은 숨...
김승은 총여학생회장  |  2004-01-05 00:00
라인
“피부에 와 닿는 기사를 바란다”
1131호 신문에 헤드라인 기사제목은 ‘능동로’ 개발 본격화였다. 학교 주변 개발 계획에 대한 기사였는데 사실 헤드라인이라면 이보다 더 학우들의 눈길을 끄는 기사가 실려야했다고 생각한다. 차라리 보도면에 짧게 기사로...
배정수  |  2003-09-01 00:00
라인
멍드는 화단
○…“쾅! 좌르륵” “쾅! 좌르륵” 길가던 牛公 무슨 소린고 주위 둘러보는데… 웬 愚公 날아오르고 있었으니… 인라인 신고 재주 부리는 愚公! 맘껏 기교 뽐내는데… 덕분에 화단에 검은 멍자국이 가득하구나~ 질주하는 愚...
건대신문사 수습기자  |  2003-05-26 00:00
라인
이사장 개교기념 축사(요지)
존경하는 내외귀빈과 건국가족 여러분! 건국학원은 “誠·信·義의 덕성과 개척정신을 겸비하고 고도의 과학과 기술로 무장한새로운 시대의 역사적 사명을 걸머지는 유능한 선도자를 배출한다”는 상허 선생님의 건학정신에 따라 설...
김경희 이사장  |  2003-05-13 00:00
라인
총동문회장 개교기념 축사
먼저 오늘 개교 57주년 행사에 초대해 주신 김경희 이사장님과 정길생 총장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또한 바쁘신 중에도 어려운 발걸음을 하신 동문 여러분과 내외 귀빈 여러분 그리고 모든 교직원 여러분께도 인사를 ...
김용복 총동문회장  |  2003-05-13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