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름때문에 서해안이 두 번 죽네 안상호 기자 2010-03-01 18:31
[건국인바이러스]"나는야, 춤과 노래를 사랑하는 건축학도" 안상호 기자 2010-03-01 17:03
대학 첫 수강신청 성공전략! 안상호 기자 2010-02-09 20:51
당신이 알아야 할 시간표의 모든것 안상호 기자 2010-01-27 20:16
수강신청 시간표를 좀 더 편하게 짤 수 있는 Tip! 안상호 기자 2010-01-27 20:14
라인
수강신청! 알고보면 간단합니다 이수빈 기자 2010-01-27 20:11
수강신청 할때 주의할 것 이수빈 기자 2010-01-27 20:05
"우리대학에 온 새내기 여러분 환영합니다" 정리 : 안상호 기자 2010-01-27 20:01
작품들을 찬찬히 음미해보고 나서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38
시를 뽑고나서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37
라인
기본에 충실해야 가능성을 살릴 수 있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35
오랜 관성을 깨고 새로운 차원의 문을 열어준 문화상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33
힘이 되어준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30
다시 한 번 찾아온 기회에 잠을 설치며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1 12:27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작] 공감, 유학생!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0 17:17
라인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작] 빨래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0 17:03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작] 참 쓸쓸한 당신의 독 (2)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0 16:58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작] 참 쓸쓸한 당신의 독 (1)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0 16:56
그들은 그동안 어떻게 지냈을까? 안상호 기자 2010-01-10 16:00
"E-스포츠에 대한 열정이 지금의 저를 만들었죠" 이동찬 기자 2009-12-10 17:41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