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올바른 유권자 되기
2020년 4월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2주 앞으로 다가왔다. 올해부터는 공직선거법이 개정돼 선거연령이 만 19세에서 18세...
건대신문사  |  2020-04-01 03:13
라인
인생은 지그재그
자존감이란, 스스로 품위를 지키고 자기를 존중하는 마음을 뜻한다. 누구나 살아오면서 남들과 갈등을 겪고,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좌절감에...
최은빈 디자인부장  |  2020-04-01 03:03
라인
“당신의 꿈은 무엇입니까?”
새 학기가 시작됐다. 새로운 학교에 입학하고, 새로운 수업을 들으며, 새로운 관계가 시작된다. 이 새로움이 설레기만 한 것은 아니다. ...
정여은 홍보미디어부장  |  2020-04-01 02:54
라인
코로나19, 위기 상황일수록 구성원 모두 인내와 소통이 필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대학가에도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얼마 전에는 타 대학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여럿 발생하면서, 대학에서의 불안감은 더욱 고조됐다.각 대학들은 대부분의 교내외 ...
건대신문사  |  2020-03-31 22:34
라인
익명의 잔인성 재확인시킨 디지털 성범죄, 대처엔 지체 없어야
모바일 메신저를 이용해 성착취 영상물이 광범위하게 유포된 사건인 이른바 n번방 사건이 사회에 던져주는 충격이 크다. 주범은 미성년자 수십 명을 협박해 성착취 영상물을 찍게 하고 유포까지 한 뒤 억대의 범죄수익을 챙기...
건대신문사  |  2020-03-31 22:32
라인
종이 신문을 읽는다는 것
신문(新聞)의 정의를 알고 있는가. 신문이란 사회에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사실이나 해설을 널리 신속하게 전달하기 위해 만들어가는 정기 ...
지윤하 편집국장  |  2020-03-31 19:25
라인
[만평]1359호 만평
최은빈 기자  |  2020-03-31 19:24
라인
힐링 에세이를 통해 진정한 힐링을 얻을 수 있을까?
서점을 갔다가 추천도서나 베스트셀러 코너에 유독 ‘힐링’을 주제로 한 에세이들이 많은 걸 보고 문득 ‘왜 이렇게 힐링 도서는 인기가 많...
정은선(사과대·경제19)  |  2020-03-31 19:23
라인
[특별기고] ‘코로나 19’의 강을 건너는 건국인의 자세
우리는 지금 ‘코로나 19’의 터널을 지나고 있습니다. ‘봄이 왔으나, 봄이 오지 않은(春來不似春) 2020년 3월, 텅 빈 캠퍼스와 ...
박창규 상허교양대학 학장  |  2020-03-16 15:09
라인
위대한 수상, 그러나 현실은...
최은빈 기자  |  2020-02-28 16:31
라인
대학생활, 이제는 내가 주인이다!
대학생이 되었다는 것은 인생에서 참으로 중요한 변화가 시작되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여러분은 초·중·고 시절을 무사히 보내고 그 어렵다...
박창규 상허교양대학 학장 · 화학공학과 교수  |  2020-02-03 00:00
라인
“새로운 내일을 열어갈 지혜를 갖추길”
새로 건국가족이 된 신입생 여러분의 입학을 축하하고 환영합니다.‘하루의 계획은 아침에 세우고, 일 년의 계획은 년 초에 세운다’는 말이...
한상도 문과대학 학장 · 사학과 교수  |  2020-02-03 00:00
라인
[만평]1357호 만평
최은빈 기자  |  2019-12-08 00:00
라인
민주적 의사결정의 핵심은 참여와 소통이다
신년, 우리 대학은 여러 중요한 의사 결정을 앞두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내년 1월에 등록금책정, 예산, 잉여금처리 등에 대한 논의를 하는 등록금심위위원회가 열린다. 또한, 향후 4년 우리 대학을 이끌어갈 새로운 총...
건대신문사  |  2019-12-07 09:35
라인
우리 시대의 과제
시대가 많이 변했다. ‘나를 따르라’라는 말이 지도자의 덕목이었던 시절이 불과 반세기도 안 되었다. 그런 문화가 이제는 바뀌어 버렸다. 우스갯소리로 ‘나를 따르라’ 하면 예전에는 ‘와~’ 하고 따라갔지만 이제는 ‘다...
건대신문사  |  2019-12-07 09:30
라인
『징비록(懲毖錄)』이 다시 생각나는 까닭?
최근 한일관계가 강경한 대치 국면을 보이면서, 역사 속 한일관계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1592년 4월에 발발한 임진왜란은 일본의...
신병주 사학과 교수  |  2019-12-07 09:05
라인
음악 산업계 공정성 논란, 이대로 괜찮은가
최근 사재기, 음원 순위 조작, 등 음악 산업계의 공정성에 대한 문제점이 연이어 지적되고 있다.그중 최근 매스컴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
홍성준(사과대·경제17)  |  2019-12-07 09:05
라인
시대적 변화에 맞춰 각자의 민주주의를 갖자
한국에게 민주주의란, 피로써 자유를 수호하고 부당한 권력과 투쟁하며 끊임없이 가꿔온 열매다. 공산주의 소련의 민주화, 유럽연합의 창설,...
이준열 시사부장  |  2019-12-06 21:00
라인
아름다운 선거, 다 함께 만들어가요
우리가 사는 사회는 서로 다른 색채를 가진 사람들로 모여 구성돼 있다. 그리고 이렇게 뭉쳐지지 않을 것만 같은 다양한 사람들을 하나로 ...
신윤수 기자  |  2019-12-06 21:00
라인
고래 싸움에 등 터진 새우
한국철도공사 노동조합(이하 철도 노조)은 지난 19일 한국철도공사와 교섭이 결렬한 이후 20일부터 총 5일 동안 파업을 펼쳤다. 철도 ...
이지은 대학부장  |  2019-12-06 21: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