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0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신짜오~" 베트남탐방일기
지난 8월 28일부터 9월 1일까지 4박 5일 동안 총학생회와 학생지원팀, 100명의 학우로 구성된 베트남 역사문화탐방단이 호치민을 방...
박지수 기자  |  2013-09-16 18:44
라인
피할수 없는 중앙동아리의 유혹
김현우 기자  |  2013-03-19 13:11
라인
계속되는 1만 6천배, 그치지 않는 등록금 인하 요구
박지수 기자  |  2013-01-24 18:31
라인
내려앉은 수의학관 천장
지난 6일, 불어닥친 강풍으로 수의학관 중앙 통로의 천장이 무너졌지만 다행히 다친 학우는 없었다.
건대신문사  |  2012-04-09 23:37
라인
3개 방송사 공동 파업 선포
언론노조 조합원들과 시민들이 모이고 있다. 통합진보당 권영길의원이 3사 파업에 대한 지지발언 중이다. 보신각 앞에 모인 시민과 조합원....
김현우 기자  |  2012-03-07 19:45
라인
[포토뉴스]중선관위 피선거권 박탈 징계
▲ 1. 중선관위원장과 더체인지 선본이 징계 관련, 서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2. 정치대 김진겸 학생회장과 문과대 이수정 학생회...
이동찬 기자, 김현우 기자  |  2011-12-03 00:55
라인
[포토뉴스]〈The Change〉선본 반발
▲ 1. 더체인지 이태우 선본장이 중선관위의 징계가 부당하다며 학우들의 서명을 촉구한다고 외치고 있다. ▲ 2. 김형석 학우가 발언하고...
이동찬 기자  |  2011-12-03 00:47
라인
후보자 포스터에 나타난 과열된 선거열기
지난 11월 28일, 문과대 앞 게시판에 게재된 선거운동본부 포스터를 누군가가 불을 이용해 훼손했다.
김현우 기자  |  2011-11-28 18:02
라인
하인준 전총학생회장 체포돼
21일 오전, 경찰은 ‘자본주의연구회’ 회원 9명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우리대학 하인준(정치대ㆍ정외11졸) 학우를 포함 총 3명을 국가보...
이수빈 기자  |  2011-03-22 02:23
라인
전화위복? 곤파스 덕분에 생긴 일감호 울타리
△ 사진 : 이동찬 기자 우리대학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일감호에 울타리가 생겼다. 태풍 곤파스 때문에 일감호 주변 나무들이 사라진 덕...
이동찬 기자  |  2010-12-02 22:16
라인
총학투표하러 중국에서 막 왔어요~
오늘 늦은 2시 우리대학 영화과에 재학중인 이다해 학우가 총(여)학생회 선거 투표를위해 예술문화대학에 모습을 드러냈다. 바쁜 일정중에도...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30 15:16
라인
"네, 알겠습니다"
8일 늦은 5시, 새천년관 지하 1층 국제회의장에서 우리대학 조,부교수들과 함께하는 '총장과의 대화'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대학본부의...
안상호 기자  |  2010-11-10 13:50
라인
11월 5일 총투위 서명운동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8
라인
11월 4일 하반기 KU홍보대사 간담회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6
라인
11월 3일 학생상담센터 행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4
라인
11월 3일 총투위 저녁 서명운동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2
라인
10월 29일, 건대병원 교수 초빙 강연회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0
라인
학우들이 인정한 우수 교ㆍ강사들이 모두 모였다!
지난 10월 12일 우리대학 행정관 3층 화상회의실에서 열린 2010 1학기 우수 교ㆍ강사 시상식에서 학우들이 인정한 강의 실력자들이 ...
안상호 기자  |  2010-11-03 21:50
라인
태풍이 몰아친 후에...
지난 2일 장안벌에도 한차례 큰 바람이 몰아쳤다. 태풍 곤파스가 지나간 자리에는 큰 상흔만이 남았다.
안상호 기자  |  2010-09-03 04:03
라인
상허선생의 뜻을 기리는 스무번째 시상식
지난 13일 이른 11시 더 클래식 500 대연회장에서 제20회 상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성낙인 서울대 법대 교수가...
이동찬 기자  |  2010-07-20 20:43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