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학우대상 '총장신임투표' 예정 권혜림 기자 2012-05-22 15:24
교직원, 김 총장에 반감 최고조 권혜림 기자 2012-05-22 15:01
학사구조개편 그 첫 번째, 생명과학대학부의 출범 권혜림 기자 2012-05-07 03:14
교직원 "총장 못 믿겠다" 권혜림 기자 2012-05-07 03:05
2학기부터 수강신청 장바구니제 시행 권혜림 기자 2012-05-07 02:52
라인
진로가 걱정된다면? 답은 여기에 권혜림 기자 2012-05-07 02:51
20대의 힘을 보여줘 권혜림 기자 2012-04-08 22:33
우리도 모르는 우리대학의 이야기 권혜림 기자 2012-04-08 22:03
제44대 총학생회 <건대와 정을 맺다> 출범 권혜림 기자 2012-04-08 20:58
[고사리손의 혁명] 고소영 팔찌가 천만 원이라고? 권혜림 기자 2012-03-28 20:43
라인
본·분교 통합 및 구조조정 밑그림 그린 교무위원 워크숍 권혜림 기자 2012-03-27 12:40
학생총회, 12년만에 성사되다 권혜림 기자 2012-03-26 03:53
[고사리손의 혁명] 5분완성 머리 핀 권혜림 기자 2012-03-21 22:18
[고사리손의 혁명] 블링블링~ 체인 팔찌 권혜림 기자 2012-03-13 21:08
44대 총학생회 후보자등록 마감 권혜림 기자 2012-03-12 23:16
라인
너, 나 그리고 우리를 위한 학생총회 권혜림 기자 2012-03-11 22:48
서울시 적자로 교통비 인상, 대학생들은 울상 권혜림 기자 2012-03-11 22:40
[고사리손의 혁명] 핸드메이드 액세서리? 수제 장신구? 권혜림 기자 2012-03-06 23:45
김진규 총장, 올해 학교운영 3대 방침 발표 권혜림 기자 2012-03-01 21:39
한학기 등록금 평균 8~10만원 인하 권혜림 기자 2012-03-01 21:29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