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전화위복? 곤파스 덕분에 생긴 일감호 울타리
△ 사진 : 이동찬 기자 우리대학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일감호에 울타리가 생겼다. 태풍 곤파스 때문에 일감호 주변 나무들이 사라진 덕...
이동찬 기자  |  2010-12-02 22:16
라인
총학투표하러 중국에서 막 왔어요~
오늘 늦은 2시 우리대학 영화과에 재학중인 이다해 학우가 총(여)학생회 선거 투표를위해 예술문화대학에 모습을 드러냈다. 바쁜 일정중에도...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30 15:16
라인
"네, 알겠습니다"
8일 늦은 5시, 새천년관 지하 1층 국제회의장에서 우리대학 조,부교수들과 함께하는 '총장과의 대화'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대학본부의...
안상호 기자  |  2010-11-10 13:50
라인
11월 5일 총투위 서명운동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8
라인
11월 4일 하반기 KU홍보대사 간담회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6
라인
11월 3일 학생상담센터 행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4
라인
11월 3일 총투위 저녁 서명운동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2
라인
10월 29일, 건대병원 교수 초빙 강연회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11-10 13:40
라인
학우들이 인정한 우수 교ㆍ강사들이 모두 모였다!
지난 10월 12일 우리대학 행정관 3층 화상회의실에서 열린 2010 1학기 우수 교ㆍ강사 시상식에서 학우들이 인정한 강의 실력자들이 ...
안상호 기자  |  2010-11-03 21:50
라인
태풍이 몰아친 후에...
지난 2일 장안벌에도 한차례 큰 바람이 몰아쳤다. 태풍 곤파스가 지나간 자리에는 큰 상흔만이 남았다.
안상호 기자  |  2010-09-03 04:03
라인
상허선생의 뜻을 기리는 스무번째 시상식
지난 13일 이른 11시 더 클래식 500 대연회장에서 제20회 상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성낙인 서울대 법대 교수가...
이동찬 기자  |  2010-07-20 20:43
라인
<건대신문> 창간 55주년에 부쳐
창간 55주년에 부쳐여기에 창문이 있습니다. 창문 밖으로는 세상의 다양한 모습과 풍경이 펼쳐지곤 합니다. 어쩌면 신문이라는 매체는 창...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7-20 20:23
라인
2010 총장 선임, 본격 시동!
오늘 이른 10시 행정관 3층 이사장실에서 총장후보자심사위원회(아래 총심위) 회의가 열렸다. 이날 회의에서 이성수(공과대ㆍ기계설계 교수...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6-11 11:20
라인
건국의 빛을 널리 전할 홍보대사들의 만남!
쉽게 볼 수 없는 유명 동문들을 비롯해 우리대학을 대표하는 재학생 연예인 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지난 3일 우리대학 홍보대사 간담회가 ...
안상호 기자  |  2010-06-07 17:32
라인
미스프랑스 장안벌을 방문하다!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5-28 03:28
라인
가수 별과 함께 하는 ABS 오픈 스튜디오!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 ⓒ 건대신문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5-28 03:22
라인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교기념 마라톤
지난 12일 이른 10시 개교 64주년 기념 마라톤이 열렸다. 학생복지처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마라톤 행사는 많은 학내 구성원들이 참여...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5-28 03:11
라인
일감호 가요제의 열기 넘치는 현장
지난 13일 저녁, 노천극장에서 열린 일감호 가요제의 생생한 모습을 렌즈에 담았다.
건대신문사 기자  |  2010-05-28 02:58
라인
DOC와 함께 악(樂)을!
2006년 대동제 당시 노천극장 나무 바닥을 주저앉게 만든 장본인, DJ.DOC가 장안벌에 돌아왔다. 지난 13일 일감호 가요제 마지막...
안상호 기자  |  2010-05-22 21:26
라인
'청춘'은 당당함 그 자체!
지난 5월 7일 저녁 제2학생회관 노천극장에서 예술문화대학 의상디자인학과 학우들이 넘치는 패션 감각을 뽐냈다. 의상디자인학과의 졸업작품...
안상호 기자  |  2010-05-20 00:59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