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노동, 제대로 바라보기
지식기반이 보수화된 한국사회 하종강 교수는 “우리나라의 역사교과서에는 노동운동사라는 단어 자체가 없다”며 “노동문제를 한국처럼 제도권 교육에서 가르치지 않는 나라는 극히 드물다”고 설명했다. 또 “한반에 30명의 학...
김혜민 기자  |  2014-07-16 10:25
라인
갇혀있던 생각의 틀을 깨자
비정규직을 법적으로 금지한 스웨덴의 경우 사회민주당이 65년 정도 집권한 나라다. 좌파적 정권이 가장 오래 집권한 나라 중 하나인데 스웨덴의 경제성장률은 과거 4~5%를 꾸준히 기록했다. 분배와 복지를 중요시하고 노...
홍무영 기자  |  2014-07-16 10:15
라인
응원단, 이젠 변화가 필요하다!
단과대학 마다 학과마다 차이가 있지만, 더 이상 군무문화가 군기 문화로 변질되면 안 된다. 매년 학기 초만 되면, 응원단에 대한 수십건의 부모님 항의전화가 오고 있다. 군무문화의 본래 취지와 의의를 지키고 그 전통을...
박지수 기자  |  2014-05-12 20:17
라인
응원단, 군무가 아닌 군기로 불리는 이유?
응원단은 선후배와 동기의 친목도모, 협동을 통한 성취 등에 의의를 두고 있다. 그러나 단과대마다 학과마다 차이가 있겠지만 강압적인 분위기로 진행된다는 점에서 문제시되고 있다.1학년 전원 참여선배들이 1학년 전원 응원...
김지수 기자  |  2014-05-12 20:12
라인
응원문화 이대로 괜찮은가?
매년 학기 초, 저녁이 되면 노천극장에서 익숙한 노랫소리가 들려온다. 노천극장에서 새내기들이 선배에게 열심히 안무를 배우고 있는 모습을...
박지수 기자  |  2014-05-12 19:59
라인
장안벌까지 전해진 '안녕들하십니까' 대자보 열풍
지난 10일 고려대학교 주현우씨가 쓴 ‘안녕들하십니까’ 대자보에 전국에 있는 수많은 대학생들이 응답을 보내고 있다. 이에 우리대학 몇몇...
건대신문사  |  2013-12-15 17:13
라인
간호인력 부족-> ‘태움’지속-> 이직률증가
실제 신규간호사들이 당하는 ‘태움’은 간호학과 학생들의 두려움의 대상이다. 병원 임상실습을 끝낸 J대학 간호학과 윤모씨는 “실습하다보면 여러명의 간호사들이 환자앞이건 실습학생들앞이건 관계없이신규간호사 한명에게 노골적...
박지수 기자  |  2013-12-14 16:30
라인
백의의 천사들의 군대식 문화 ‘태움’
‘태움’이란 병원내 간호사들이 신규간호사를 군기 잡는 것을 일컫는다. 하지만 생명을 구해야하는 간호사들이 자행하는 ‘태움’은 군대의 ‘갈굼’을 방불케한다.생명을 다루는 일이라는 특성상 태움은 ‘단지업무상의 과실에 대...
박지수 기자  |  2013-12-14 16:23
라인
합법이냐 불법이냐
철도파업 이틀째에 접어든 10일 파업을 주도한 조합원을 업무방해죄로 무더기 고소·고발을 하는 등 코레일은 강경대응을 하고 나섰다. 코레...
김혜민 기자  |  2013-12-13 15:46
라인
그들이 파업에 참가한 이유 “공공재는 필연적으로 적자가 발생한다”
지난 9일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은 수서발 KTX 자회사 설립에 반대하고 임금교섭 합의 등을 요구하며 지난 9일 이른 9시 총파업에...
김혜민 기자  |  2013-12-13 15:44
라인
송전탑을 둘러싼 주요 쟁점 점검
안전문제, 아직까지 학술적 규명이 되진 않아지난 7월, 민주당 장하나 의원은‘가공 송전선로 전자계 노출량 조사연구’를 주제로 한 한전보...
김현우 기자  |  2013-10-29 00:49
라인
“송전탑 공사강행에 삶의 터전 송두리째 뺏겨”
밀양시 북쪽 산외면 동화전마을에서 농사를 짓고 있는 안영수씨는 송전탑이 들어오는 것에 대해 “한국전력공사(한전)는 그냥 짓고 가면 되는데 우리는 끝까지 안고 살아야 한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밀양시 동쪽 단장면 송전...
김현우 기자  |  2013-10-28 18:19
라인
아침을 열어주는‘또 하나의 가족’
1교시 시작 10분전. 학우들중 대다수가 1교시 수업을 앞두고 미처 수업준비를 못해본 경험이 많을 것이다. “빨리 프린트해서 수업 들어...
박지수 기자  |  2013-10-28 13:23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31일 - 붕타우
구찌마을 다음 목적지는 호치민에서 가장 가까운 해변휴양지 붕타우다. 붕타우는 호치민에서 남쪽으로 약 125k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
박지수 기자  |  2013-10-10 04:50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30일 - 구찌마을
셋째날에는 땅굴로 유명한 구찌마을로 향했다. 구찌마을에 도착하기 약 10분 전, 고무나무 밭에 들렸다. 고무나무는 살균작용이 뛰어나 아...
박지수 기자  |  2013-10-10 02:17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29일 - 메콩 델타 지역
통일궁 관람 후, 메콩델타 지역으로 향했다. 호치민에서 메콩델타로 가기위해선 미토로 가서 배를 타고 이동해야 한다. 미토로 가기위해 베...
박지수 기자  |  2013-10-09 23:14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29일 - 통일궁
전쟁박물관을 관람한 후 ‘통일궁’으로 향했다. 통일궁은 베트남 호치민의 중심부에 위치한 대통령궁이다. 이것은 1868년 프랑스 식민지 ...
박지수 기자  |  2013-10-09 22:31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29일 - 전쟁박물관
‘30년 전쟁’이라고 불리는 베트남전쟁은 1차와 2차로 나뉜다. 1946년에 발발한 1차 전쟁은 당시 프랑스의 지배를 받았던 베트남과 ...
박지수 기자  |  2013-10-08 18:06
라인
베트남 탐방일기 8월 28일 - 호치민 시내 탐방
첫째날에는 베트남의 대표음식인 쌀국수를 맛본 후, 호치민에 위치한 중앙 우체국을 방문했다. 가이드에 따르면 중앙 우체국은 프랑스 통치 ...
박지수 기자  |  2013-10-04 16:59
라인
"일본의 우경화, 무슨 상관이야?"
왜 이런 움직임이?일본 내 우경화 움직임의 가장 큰 요인은 정치 지형에 있어 보수정당인 자민당이 압도적 우위를 차지한다는 것이다. 중의...
김혜민 기자  |  2013-09-16 17:56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