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허울이 아닌 알맹이를 보자 김민하 기자 2012-03-13 16:09
이수학점 축소 등 법대 학칙 변경돼 김민하 기자 2012-03-13 02:45
지각없는 아침을 위하여 김민하 기자 2012-03-12 20:29
새내기들을 위한 술자리게임비법서 김민하 기자 2012-03-04 22:14
2012 전기 학위 수여식 열려 김민하 기자 2012-03-03 11:29
라인
군것질 하지 말라는 매점 아주머니 보셨나요? 김민하 기자 2012-03-01 00:42
문화카드, 함부로 사면 아니아니 아니되오~ 김민하 기자 2012-02-29 13:58
학우불만 늘어가는 택배관리소 김민하 기자 2012-02-29 13:55
MBC 프리덤~ 공정방송 사수~ 김민하 기자 2012-02-29 01:21
새내기, 이것만은 알아두자 김민하 기자 2012-02-01 11:57
라인
교수협의회 총장 신임투표 진행 김민하 기자 2012-01-03 15:53
글쓰기 클리닉, 제 점수는요 박재면 기자 2011-12-06 17:58
① 중선관위, 플래카드·대자보 검열 김민하 기자 2011-12-06 17:56
"지금의 영광은 철저한 자기반성과 변화 위한 끝없는 노력의 결과" 김민하 기자 2011-09-26 17:04
무한한 태양광 에너지의 시추선, 태양전지 김민하 기자 2011-09-26 17:03
라인
미궁으로 빠진 응시자의 권리찾기 김민하 기자 2011-09-26 17:00
인문주간에서 삶의 지혜와 행복 찾기 김민하 기자 2011-09-26 16:58
'승부를 가리는' 문화, 바람직한 토론이 아니다 김민하 기자 2011-09-14 18:09
학생회관에 엘리베이터 설치 김민하 기자 2011-09-14 18:07
상허도서관 노후된 냉난방시설 교체 김민하 수습기자 2011-08-31 01: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