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06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라임사업 위한 2017학년도 학사구조조정안 확정, 입학정원 '대격변' 심재호 기자 2016-06-03 13:54
밤 늦은 공연에 소음민원 잇따라 조영주 기자 2016-06-02 22:33
10.28 건대항쟁 30주년 기념 학술심포지엄 열려 정두용 기자 2016-06-01 01:03
안전을 위한 스크린도어, 청춘의 꿈을 앗아가다. 권동욱 기자 2016-05-30 18:55
상허기념박물관, 개교 7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 열어 김현명 수습기자 2016-05-29 20:22
라인
26년 이후 다시 10년..."그러나 잊지 않겠다" 심재호 기자 2016-05-23 22:13
‘위인전’ 입학부터 졸업까지 역량강화 맞춤형 프로그램 개시 정두용 기자 2016-05-20 14:53
학생회, 학생게시물 규제 타당한가? 정두용 기자 2016-05-15 23:59
2016 대동제, 무더위 속의 즐거움! 건대신문사 2016-05-15 23:46
새로 개방된 KU스포츠광장, 안전사고 우려 제기 조영주 기자 2016-05-13 15:58
라인
일부 단과대 학생회, 학우 게시물 거부해 표현의 자유 침해 논란 정두용 기자 2016-05-12 16:13
미리보는 대동제, "KUTOPIA" 조영주 기자 2016-05-09 17:40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건대신문 2016-05-09 17:40
우리대학 프라임사업 선정돼... 150억 받고 521명 이동 심재호 기자 2016-05-09 17:35
개교 70주년 기념 통일연구네트워크 국제 학술대회 열려 심재호 기자 2016-05-06 14:14
라인
생환대 신입생 새터사건, 기획단 징계로 일단락 심재호 기자 2016-05-04 21:21
올해 창학 85주년ㆍ개교 70주년 맞은 우리대학, 다양한 기념행사 개최해... 조영주 기자 2016-05-04 21:21
제20대 총선, 사전투표를 활용하자! 권동욱 기자 2016-05-02 12:23
오는 9일까지 Dr.정 해외탐방프로그램 참가 접수 권동욱 기자 2016-05-02 00:02
전동대회에서 세월호 관련 성명서 발표하기로 결정돼 조영주 기자 2016-04-29 16: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