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7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글로벌 시장경제에서 소비자가 경쟁력이다 이승신(상경대 소비자정보ㆍ교수) 2009-05-29 15:02
총동문회장 재선임을 환영하며 건대신문사 기자 2009-05-29 14:59
장기하 유감(有感) 황혜진(문과대 국문ㆍ교수) 2009-05-11 18:30
어느 휴학생의 외침 우은희(문과대ㆍ영문4휴) 2009-05-11 18:29
개교 63주년을 맞이하며 건대신문사 기자 2009-05-11 18:24
라인
행복 앞에 따르는 고생, 입덧 건대신문사 기자 2009-05-11 18:23
진정한 민주주의, 그 멀고도 험한 길 건대신문사 기자 2009-04-15 20:53
스타크? 스파크! 건대신문사 기자 2009-04-15 20:40
KU국제교류박람회를 참관하고 건대신문사 기자 2009-03-30 17:20
국가인권위원회 확대, 자율 보장해야 김한울(법과대ㆍ법2) 2009-03-30 15:47
라인
가스 흡입하면 목소리가 바뀐다?! 건대신문사 기자 2009-03-30 15:41
부당해고? 임금체불? 신고하면 다나와! 윤영선(정치대ㆍ정외4휴) 2009-03-30 15:40
꿈꾸는 자의 여행기 ③ - 인도편 허영지(법과대ㆍ법2) 2009-03-30 15:37
꿈을 꾸는 자의 여행기 ② - 네팔편 허영지(법과대ㆍ법2) 2009-03-30 15:35
[속보] 우리대학 농구부, 야구부, 축구부 폐부 논란 휩싸여 건대신문사 기자 2009-03-26 02:10
라인
영구 취했다~! 건대신문사 기자 2009-03-21 21:21
09학번 새내기를 맞이하며 건대신문사 기자 2009-03-04 10:29
과학 꿈나무를 심는 대학생 봉사활동 과활마당 건대신문사 기자 2009-02-05 19:15
2009년은 내실을 다지는 해 건대신문사 기자 2009-01-09 12:59
등협은 소통을 위한 학우들의 요구다 건대신문사 기자 2009-01-09 12:59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