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학우들이 인정한 우수 교ㆍ강사들이 모두 모였다! 안상호 기자 2010-11-03 21:50
태풍이 몰아친 후에... 안상호 기자 2010-09-03 04:03
상허선생의 뜻을 기리는 스무번째 시상식 이동찬 기자 2010-07-20 20:43
<건대신문> 창간 55주년에 부쳐 건대신문사 기자 2010-07-20 20:23
2010 총장 선임, 본격 시동! 건대신문사 기자 2010-06-11 11:20
라인
건국의 빛을 널리 전할 홍보대사들의 만남! 안상호 기자 2010-06-07 17:32
미스프랑스 장안벌을 방문하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5-28 03:28
가수 별과 함께 하는 ABS 오픈 스튜디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5-28 03:22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교기념 마라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5-28 03:11
일감호 가요제의 열기 넘치는 현장 건대신문사 기자 2010-05-28 02:58
라인
DOC와 함께 악(樂)을! 안상호 기자 2010-05-22 21:26
'청춘'은 당당함 그 자체! 안상호 기자 2010-05-20 00:59
취업보다 어려운 취업강좌 수강 '논란' 김정현 기자 2010-04-14 22:17
학우, 과학생회비 납부 부담 느껴 김정현 기자 2010-03-29 15:34
소통ㆍ치유ㆍ통합의 통일인문학 출범 건대신문사 기자 2010-03-23 22:43
라인
쿨하우스 레이크홀 개관식 건대신문사 기자 2010-03-06 20:48
겨울방학의 끝, 불우 이웃에 사랑을 나눠요 안상호 기자 2010-03-01 19:28
연기자 이다해 얼굴만큼 '고운 마음씨' 안상호 기자 2010-01-26 20:30
[신년화보] 시원하게 깨드리겠습니다! 건대신문사 기자 2010-01-10 17:26
무서운 주니어들이 다시온다 김정현 수습기자 2010-01-08 13:38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