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6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를 통한 치료적 접근은 새로운 생각거리를 던져주죠"
『심야 치유 식당』, 『도시심리학』, 『관계의 재구성』부터 최근에 출간된 『사랑하기에 결코 늦지 않았다』까지…&hellip...
권혜림 기자  |  2012-10-05 23:27
라인
“아나운서란, 시청자들과 추억 만들어가는 사람”
신영일 아나운서(행정97졸)를 만난 건 방송녹화를 앞두고 있는 출연자 대기실이었다. 1997년 24기 KBS공채 아나운서로 방송생활을 ...
이해준 기자  |  2012-09-09 22:29
라인
"인생, 잘 놀다가지 않으면 불법"
‘나는 누구인가, 왜 사는가, 나의 첫사랑은 어땠는가, 현금 일억 원이 생긴다면 어떻게 쓸 것인가...’ 이는 김홍신 석좌 교수의 수업...
김민하 기자  |  2012-08-25 11:41
라인
"열심히 공부하는 학생들을 보면 정말 기특해요"
기자가 찾아간 날, 상허기념도서관 1층 멀티미디어정보센터는 한창 공사 준비중이었다. 직원들 역시 이를 위해 열심히 집기를 나르고 있었다...
이호연 기자  |  2012-07-15 17:06
라인
"지속적인 개혁 추진하겠다"
지난 5월 29일, 한성일 부총장은 사퇴한 김진규 전 총장의 임무를 대행하게 됐다. 우리대학의 전체 행정을 책임지게 된 것이다. 앞으로...
김용식 기자  |  2012-06-04 23:19
라인
"지금 필요한 것은 '하트웨어'"
우리대학 생명과학계열부총장에 손기철 교수가 임명되고 세 달이 흘렀다. 그동안 손 부총장은 동물생명과학대(동생명대), 생명환경대(생환대)...
김용식 기자  |  2012-06-04 23:14
라인
우리가 학생에서 선생님이 되기까지
학창시절 누구나 마음에 품고, 다시 한 번 찾아뵙고 싶은 분들이 있다. 마음의 어버이라고도 불리는 그들은 바로 ‘선생님’. 중년 교사의...
권혜림 기자  |  2012-06-04 23:09
라인
"학업에만 집중하기보다 후회없는 대학생활을 하길"
장학과 복지, 학생들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업무를 맡고 있는 장학복지팀을 방문했다. 학생들에게 젊은 기운을 받아 즐겁게 일하신다는 장학...
김민하 기자  |  2012-06-04 22:52
라인
"금융계 취업, 어렵지 않아요~"
상경대 학생이나 경영대 학생이라면 으레 생각해 봤을 금융계 취업. 하지만 돈을 다루는 직종인만큼 취업문을 뚫기는 쉽지 않다. 그렇다면 ...
김용식 기자  |  2012-05-22 14:51
라인
"순수한 학생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아요"
노트나 필통 같은 문구용품은 기본이고 전기코드나 담배에 이르기까지, 우리대학 문구점에는 생각보다 다양한 물건들이 많이 있다. 거기에 한...
이호연 기자  |  2012-05-22 14:42
라인
언론고시생을 위한 지침서
사법고시, 외무고시, 행정고시 외에 ‘고시’라는 이름이 붙는 시험이 하나 더 있다. 합격하기 어려워 언론고시라 불리는 언론계 입사시험이...
박재면 기자  |  2012-05-07 03:12
라인
"취업지원팀이 결코 4학년만을 위한 곳은 아니랍니다"
“저는 학생들이 자신의 경험을 스스로 말 할 수 있게 이끌어내는 일을 하고 있어요” 취업지원팀 민성원(32) 선생은 자신의 일을 이렇게...
김현우 기자  |  2012-05-07 03:00
라인
"학생들이 잘되는 모습을 보면 정말 행복해요"
많은 학우들이 입을 모아 친절하다고 칭찬하는 경영대 복사실. 이번 인터뷰에서는 경영대 복사실의 친절한 김형구(54) 아저씨, 조정희(51) 아주머니의 얘기를 들어봤다. Q. 학생들이 입을 모아 ‘경영대 복사실이 짱’...
김민하 기자  |  2012-04-08 21:03
라인
"카페를 친구처럼 편하게 생각했으면 해요"
이런 말을 해도 되는지는 모르겠지만 이 분, 참 귀여우시다. 학생회관 1층에 위치한 카페NU에서 근무하시는 이주애(38) 아주머니 말이...
이호연 기자  |  2012-03-26 04:19
라인
자신감과 솔직함만 있다면 당신도 신입사원!
현대, 두산, 삼성… 취업을 준비하는 학우들에겐 꿈만 같은 이름이다. 이런 직장을 하나도 아니고 여러 곳 합격한 선배들이 있다. 대체 어떻게 준비한 것인지 부러워만 하지 말고 여기를 주목해보자. 우리대학 공과대를 졸...
이호연 기자  |  2012-03-13 03:02
라인
수위 아저씨들께 인사는 하시나요?
밤늦게까지 학내에서 활동하다보면 수위실 직원 아저씨들을 많이 만날 수 있다. 항상 말없이 시설 청소와 학내 안전 관리를 하시는 수위 아...
김현우 기자  |  2012-03-12 21:08
라인
선배들이 말하는 Do! Don’t!
*취업 준비 과정에선? Do! 박태준: 아에이오우~ 자연스럽게 웃는 얼굴을 만들기 위해 평소 안면근육을 풀어주는 것이 중요해. 윤민지: 스터디를 강추! 혼자 하는 것보다는 정보를 공유할 수 있어서 좋아. 이우람: 독...
김용식 기자  |  2012-03-01 21:16
라인
취업 비결을 알고 싶니?
각자 자기 소개를 해주세요.박태준(박): 안녕하세요. 저는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지금 효성그룹 섬유PG 여신관리팀에서 근무 중인 박태...
이호연 기자  |  2012-03-01 00:51
라인
환경공학, 지하철의 공기를 부탁해
‘환경을 치료하는 의술’ 환경공학 환경공학자는 ‘지구를 치료하는 의사’로 불린다. 정확히 말하자면 인간의 안전과 건강, 그리고 복지를 ...
김정현 기자  |  2011-12-07 10:54
라인
"지금의 영광은 철저한 자기반성과 변화 위한 끝없는 노력의 결과"
1992년 우리대학 농과대(생환대) 농화학과 졸업 1999년 독일 Philipps Univ. 화학부 석사학위 취득 2002년 동 대학 ...
김민하 기자  |  2011-09-26 17:04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