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92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새로운 인사제도를 향하여
최근 나라 전체를 뒤흔든 검찰 인사파동은 인사제도의 중요성을 새삼 일깨워준 동시에, 검찰처럼 철저한 위계에 기초한 조직 역시 시대와 함께 변화해야 한다는 점을 입증하고 있다. 우리는 유교사상의 영향으로 나이와 연공서...
건대신문사  |  2003-03-17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