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2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광장'은 개방돼야만 한다 안상호 기자 2009-06-11 19:09
대동(大同)하셨습니까? 안상호 기자 2009-05-28 21:22
"원하는 것을 향해 자신있게 나아가길" 안상호 기자 2009-05-28 21:19
문ㆍ이과대 내년 학과제 전환 안상호 기자 2009-05-28 21:17
개교 63주년 마라톤대회 개최 안상호 기자 2009-05-28 21:13
라인
오세훈 서울시장 디자인 특강 안상호 기자 2009-05-28 21:12
우리대학 야구부 전국최강팀으로 우뚝 안상호 기자 2009-05-28 21:10
가로막힌 건국문 안상호 기자 2009-05-18 20:43
[취재 그 후] 부실한 선거시행세칙이 튼튼해 지려면... 안상호 기자 2009-05-16 16:30
[취재 그 후]단과대 학생회 선거시행세칙도 안심할 수 없다 안상호 기자 2009-05-16 16:25
라인
[취재 그 후] 선거시행세칙, 이대로는 안된다 안상호 기자 2009-05-16 16:24
홈페이지 1, 2달내 새 모습 안상호 기자 2009-05-16 16:22
홈페이지 공격 받다 안상호 기자 2009-05-16 16:20
동아리 홍보주간이 남기고간 상처들 안상호 기자 2009-04-28 11:08
한밤을 밝히는 배움의 등불 장애인 야간학교 안상호 기자 2009-04-17 23:55
라인
등록금 인하 향해 모두 한 목소리로 안상호 기자 2009-04-17 23:54
문과대 학생회, 새롭게 한걸음 더! 안상호 기자 2009-04-05 21:53
법과대 학생회, 이제 부활할 때(Timing)다! 안상호 기자 2009-04-05 21:52
등록금에 지친 학우들, 여기 여기 모여라~ 안상호 기자 2009-03-31 18:31
이틀만에 끝난 운동부 폐지 소동 안상호 기자 2009-03-31 18:27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