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0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상허대상시상식
▲ © 유현제 기자 제18회 상허대상 시상식이 13일 이른 11시 새천년관 우곡국제회의장에서 열렸다. 양창수 서울대 법대 교수...
유현제 기자  |  2008-05-13 00:00
라인
우리와는 동떨어진 그대
무지한 국민 때문에 힘이 드시답니다. 수치(水治)를 위해 운하 좀 파겠다는데 거세게 반대하질 않나, 질 좋고 값싼 미국산 쇠고기 좀 수...
유현제 기자  |  2008-05-13 00:00
라인
이젠 '파워유권자'로 거듭날 때!
작년 대선에 이어 이번 4월 9일의 18대 총선에 이르기까지 대한민국은 선거의 연속이었다. 후보의 자질은 어떤지, 정책은 무엇인지 관심을 가져야 하지만 안타깝게도 우리사회는 그렇지 못하다.그 중 특히 20대의 무관심...
이지혜 기자  |  2008-04-14 00:00
라인
흙속에 파묻혀 못다핀 어린생명...
그 어떤 성범죄들보다 훨씬 더 끔찍하며, 절대로 일어나서는 안 될 범죄가 다시 저질러졌다. 따뜻한 가족의 품에 있어야 할 혜진, 예슬 ...
이지혜 기자  |  2008-04-14 00:00
라인
집회의 권리는 입구 조차 없다
80년대 복고패션이 유행하더니 정치도 그때로 함께 회귀하는 것인가. 민주국가의 기본자유의 하나로 언론ㆍ출판ㆍ결사의 자유와 함께 헌법에 ...
이유나 기자  |  2008-03-31 00:00
라인
쓰레기, 이대로 방치?
▲ © 이지혜 기자쓰레기는 쓰레기통에 버리라는 당연한 말이 무의미한 시대다. 상허기념도서관 사물함 위에도 이런 시대상을 반영하...
이지혜 기자  |  2008-03-17 00:00
라인
소외된 자는 어느 길로 가는가...
하루하루 힘겹게 살아가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폐휴지를 모으시는 할아버지, 할머니도 그 중 한분입니다. 하루 종일 폐휴지를 모아서, 버는...
유현제 기자  |  2008-03-17 00:00
라인
새건물에 과동아리방? 아니오!
신축된 제2생명과학관에 구(舊)동생명대에 있던 안내판이 옮겨져 왔다. 안내판에는 그동안 없었던 ‘과동아리방’이라는 문구가 추가될 수 있을까? 답은 ‘아니오’다. 대학본부에서는 앞으로 새로 짓게 되는 건물에는 학생자치...
양태훈 기자  |  2008-03-04 00:00
라인
부모님 용서하세요
2008학년도 입학식은 예년과 같이 새내기들을 축하하는 그런 자리가 아니다. 8.7%의 인상률을 기록한 등록금에 대해 걱정이 시작되는 시점이다. 대학에 들어왔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엄마, 아부지, 죄송합니다”라는 말...
양태훈 기자  |  2008-03-04 00:00
라인
무너진 우리의 자존심
국보 1호 '숭례문'이 화재로 인해 우리의 눈앞에서 처참히 무너졌다. 이 사건을 단순한 방화로 보고 그 방화범만을 욕하는 이들이 많다. 그렇다, 방화범은 잘못을 저질렀다. 하지만 방화범이 불을 지를 수 있게 만들어준...
양태훈 기자  |  2008-03-04 00:00
라인
올바르게 믿음을 전하는 길
▲ © 양태훈 기자 우리나라에서 공식적으로 제일 많은 사람들이 믿고 있는 종교인 기독교. 그러나 기독교의 전도방법은 선교 초창...
양태훈 기자  |  2008-01-04 00:00
라인
뭐, 잊으신거 없나요?
▲ © 이현자 기자“분리수거가 되지 않은 쓰레기가 갈수록 늘어간다”며 한숨 쉬는 이계승 소각장 관리인. 소각장에 산처럼 쌓여 ...
이현자 기자  |  2007-11-19 00:00
라인
노란 희망으로 물들 수 있도록
▲ © 이유나 기자수확의 계절 가을, 은행잎은 충만의 기쁨을 누리고 아름답게 낙화(洛花)했지만 시민들의 가을은 아름답지 못했다...
이유나 기자  |  2007-11-19 00:00
라인
문은 언제 열리나
우리대학 생명공학 분야의 우수한 인재를 양성한다는 야심찬 슬로건을 내건 특성화학부. 학부 정원 40명 중 현재는 22명만의 학우들만이 수업을 듣는 상황이다. 또 학부 자체 공간이 없어 과방ㆍ행정실ㆍ강의실이 경영대나 ...
이유나 기자  |  2007-11-05 00:00
라인
아슬아슬한 동아리의 '낭만'
우리 대학에는 동아리들이 모여 함께 준비하는 <한맘축전>이라는 큰 축제가 있다. 그러나 동아리들이 모여 '함께' 준비한다는 의미는 퇴색...
양태훈 기자  |  2007-11-05 00:00
라인
지난 4~7일 가을농활 다녀와
▲ © 양태훈 기자"우리 농촌에 대한 관심을 가지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농활대장들의 발대식 한마디. 그 선언과 함께...
유현제 기자  |  2007-10-08 00:00
라인
갈 곳 없는 폐건전지
학우들이 사용하는 mp3, 전자사전, 카메라 등에는 대개 건전지가 들어있다. 다 쓴 건전지가 일반쓰레기와 함께 버려져 소각이나 매립될 ...
이유나 기자  |  2007-10-08 00:00
라인
역사발전의 원동력은 끊임없는 관심
▲ © 유현제 기자역사발전의 원동력은 끊임없는 관심최근 정부에서 고구려 아차산 행사 등 각종 역사 관련 축제를 진행하고 있다....
유현제 기자  |  2007-10-08 00:00
라인
일감호 '녹색지대'
▲ © 양태훈 기자모 대학이 빠진다는 농담이 있을 정도로 우리대학 면적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일감호. 장안벌의 명물인 ...
양태훈 기자  |  2007-09-17 00:00
라인
'앗!!!'
▲ © 이유나 기자당신이 조금만 부주의하면 당신의 주민등록번호 뒤 7자리는 노출된다. 대학본부는 “발급기는 학부모나 직원 등 ...
이유나 기자  |  2007-09-17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