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한울> 공약, 지신은 어디가고 온고만 있나? 건대신문사 2015-11-23 19:24
안전한 실험실 환경을 위한 종합대책을 바라며 건대신문사 2015-11-23 19:23
어디서나 신뢰받는 건국인이 되길 건대신문사 2015-03-17 12:52
수요자 중심의 교과과정 설계를 건대신문사 2015-03-17 12:47
법 뒤꼍에서 나와 감정적 공감 능력 가져야 건대신문사 2015-03-16 19:03
라인
융복합 교양교과목 신설 앞으로 더욱 확대해야 건대신문사 2015-03-16 18:47
글로벌 캠퍼스를 준비하자 건대신문 2014-12-11 15:38
학사제도 변경, 학우의견 존중해야 건대신문 2014-12-09 18:53
책임과 의무를 다 하는 중선관위를 바란다 건대신문사 2014-11-24 17:12
리더십의 조건 건대신문사 2014-11-24 17:07
라인
익명에라도 기대고 싶었던 마음을 이해하자 건대신문사 2014-11-11 19:04
기술지주회사 성과를 학생창업으로 연결짓자 건대신문사 2014-11-11 19:02
당연히 인간이 제일이다 건대신문 2014-10-15 16:34
대학평가, 최고 성과를 이어가려면 건대신문 2014-10-15 16:31
장애인 교육권을 위한 적극적 배려 정책 필요 건대신문사 2014-10-02 14:58
라인
대학생 주거문제 해결책, 밖에서도 찾아보자 건대신문사 2014-10-02 14:55
학우들을 대학운영의 한 주체로 생각해 주길 건대신문 2014-09-15 19:42
시민을 위한 지식 콘텐츠 개발하자 건대신문 2014-09-15 19:41
학생대표자로서의 자긍심과 책임감 갖길 건대신문 2014-09-05 12:19
아이스버킷 챌린지에서 배우자 건대신문 2014-09-05 12:15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