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무가지'는 환경적으로나 정서적으로 무가치 김재현(생환대ㆍ환경과학 교수) 2006-11-20 00:00
학생회, 학생의 권리를 찾아라 오정원(공과대ㆍ기계항공3) 2006-11-20 00:00
상실의 시대 원성윤(정치대ㆍ정외4) 2006-11-20 00:00
일부 때문에 전체가 피해보지 않아야 계리주(학관1층 식당 영양사) 2006-11-20 00:00
국제화 로드맵 확정 건대신문사 2006-11-06 00:00
라인
일심회 사건 냉철하게 바라보자 김봉현 편집장 2006-11-06 00:00
유연해서 위험한 전략 추송이 사진부 차장 2006-11-06 00:00
3학년때부터 업종을 결정하라 설동명 기자 2006-11-06 00:00
표면을 흐르는 욕망과 우리의 자화상 박영균(교양학부ㆍ강사) 2006-11-06 00:00
식권에도 유통기한이 있나요? 김성섭(정통대ㆍ컴공3) 2006-11-06 00:00
라인
해외인턴으로 어학능력 높이기! 김정헌(해외인턴카페 운영자) 2006-11-06 00:00
최고 수준의 교육시스템 건대신문사 2006-10-09 00:00
기본이 없는 사회 김하나 문화부장 2006-10-09 00:00
고 김문회 교수님을 추모하며 RTSE Lab. 연구원 2006-10-09 00:00
사랑하는 건국대학교 재학생들에게 조용득 전 교수 2006-10-09 00:00
라인
관람 아닌 '체험' 중심의 축제로 윤태웅 사진부 차장 2006-10-09 00:00
행정시스템 선진화 건대신문사 2006-09-18 00:00
1학년 '부'대표자에 대해 조재형(문과대 문화정보학부1) 2006-09-18 00:00
내게 꼭 맞는 해외인턴 선택하기(1) 김정헌(해외인턴카페 운영자) 2006-09-18 00:00
'괴물'의 성공을 영화산업에 대한 성찰의 계기로 박영균(교양학부 강사) 2006-09-18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