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0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버려진 쓰레기, 버려진 책임의식
▲성숙한 의식의 건국인은 어디로 사라진 것일까. 지난 15일에 열린 일감호 가요제가 끝난 후, 학우들은 갈 곳을 찾아 빠르게 사라졌지만...
윤태웅 기자  |  2007-05-28 00:00
라인
27년 전을 기억하라
▲ © 윤태웅 기자5.18민주화운동. ‘북괴에 의한 민중의 난동’이라는 오해에서 벗어나 ‘민주화운동’으로 재조명됐지만 아직 아...
윤태웅 기자  |  2007-05-28 00:00
라인
보행자와 자동차의 주객전도
건대입구역 2호선 앞 횡단보도는 건축공사와 끼어든 자동차들 때문에 자신의 공간을 잃어 가고, 보행자들도 안전을 잃어 간다. 광진구청은 ...
이유나 기자  |  2007-05-14 00:00
라인
소 읽고 외양간 고친다
▲ © 윤태웅 기자산학협동관에 자전거 보관소가 없어 자전거는 물론 오토바이까지 난립해 있었다. 외부인 출입이 많은 특성상 주요...
윤태웅 기자  |  2007-04-16 00:00
라인
취업이란 틀에 갖힌 나의 꿈을 해방시켜라
상아탑과 지성인은 옛말인가. 한 대학생은 대학생활 계획서에서 “고등학교와는 다르게 원하는 공부를 하고 싶다”고 썼다. 하지만 대부분의 ...
양태훈 기자  |  2007-04-16 00:00
라인
[눈씨] 사교육 전성시대
사교육비 8조원! 지난해 정부예산의 3.96%에 달하는 거대한 규모다. 이렇게 많은 비용이 초ㆍ중ㆍ고등학생을 넘어 대학생까지 사교육 시...
유현제 기자  |  2007-04-02 00:00
라인
내 고향으로 날 보내줘!
▲ © 이유나 기자상허연구관 입구가 담배꽁초와 재로 얼룩져있다. 한때 지저분하던 산학협동관 입구는 담배꽁초쓰레기통을 설치하여 ...
이유나 기자  |  2007-03-19 00:00
라인
강의실이 어디에?
▲ © 양태훈 기자구(舊) 예술문화대학 건물에 건축대학이 입주를 하게 돼 현재 리모델링을 진행 중이다. 하지만 건축대 학우들에...
양태훈 기자  |  2007-03-05 00:00
라인
소주(少酒)로 누리는 학우들의 혜택
▲ © 이유나 기자몇몇 단과대 새로배움터가 낭비 일색이다. 지나친 술은 학우들 건강 낭비, 술 사태 정리하랴 학우들 시간 낭비...
이유나 기자  |  2007-03-05 00:00
라인
우리대학 학원방송국 영상방송 시작해
▲ 26일 늦은 1시부터 영상방송 시연을 진행했다 © 양태훈 기자우리대학 학원방송국(아래 ABS)가 음성방송만이 아닌 영상방송...
양태훈 기자  |  2007-02-26 00:00
라인
'천원'들이 모여 할 수 있는 일
3초에 5명씩, 1분에 100명씩, 1시간에 6000명씩 전 세계의 어린이들이 배고픔에 죽어간다. 단돈 1000원이면 1명의 아이를 살...
설동명 기자  |  2007-01-04 00:00
라인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지
전효숙 헌재소장 후보자 임명을 둘러싼 정치권의 분쟁으로 민심이 동요할 때, 우리대학 역시 중선관위와 이해관계에 놓여있는 사람들의 갈등으...
추송이 기자  |  2006-12-04 00:00
라인
똑똑한 기계들의 축제
지난 3일 우리대학 공과대 C동 앞에서 전력전자학회가 개최하고 산업자원부와 준소기업청이 후원하는 제4회 지능형 전자공학 경진대회가 열렸...
설동명 기자  |  2006-11-06 00:00
라인
제재 대신 대화로
▲ © 윤태웅 기자미군기지 재배치에 따른 한반도 전쟁 기지화, 대북 압박 정책과 북핵으로 인한 한반도 핵위험. 전쟁은 평화를 ...
윤태웅 기자  |  2006-11-06 00:00
라인
억압을 벗어 던져라
억압의 상징이 풀리나 했다. 월경페스티벌에서 ‘노브라 파티’를 하겠다고 했을 때였다.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고 그냥 종이로 만든 ...
설동명 기자  |  2006-10-09 00:00
라인
블라인드가 필요해
▲앉고 싶어도 더워서 앉을 수가 없다 © 양태훈 기자제2학생회관은 석고보드를 얇은 철판으로 감싼 건식 벽이 설치되어 있어 못을...
양태훈 기자  |  2006-10-09 00:00
라인
못 찾겠다, 건국대
▲처음 온 경우 목적지를 찾기 위해 어떻게 해야할까 © 이유나 기자제대로 표기되지 않은 주변 안내도와 버스정류장 때문에 우리대...
이유나 기자  |  2006-10-09 00:00
라인
건국 심포니 오케스트라
▲ © 설동명 기자우리대학 음악교육과 건국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개최한 제 18회 정기연주회가 9월 15일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설동명 기자  |  2006-09-19 00:00
라인
코어를 대학발전의 핵으로
마스터플랜은 우리대학 중장기 발전계획으로 1,2,3 단계로 구성된다. 그 중 1단계는 03년에 시작해 05년에 마무리되기로 계획되어 있...
사진부  |  2006-09-18 00:00
라인
텅 비어버린 대학문화방
대학문화의 ‘꽃’인 동아리의 활동이 사라지고 있다. 활동계획서를 제출하고도 시행하지 않는 경우가 많고, 며칠째 비어있는 동아리방들을 쉽...
사진부  |  2006-09-18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