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5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2004 총선 전국대학생연대 발족
지난 2000년 총선, 총선시민연대의 낙천, 낙선운동이 세간의 이목을 받은 적이 있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정치참여라는 긍정적인 평가와 ...
양윤성 기자  |  2004-02-19 00:00
라인
범청학련 애국 김양무 열사 추모식
2월 14일 늦은 7시 홍익대 신축강당에서 ‘통일 애국열사 김양무 4주기, 6.15 공동선언 이행 민족 공조 다짐의 밤’ 행사가 열렸다...
양윤성 기자  |  2004-02-18 00:00
라인
트럭에 실은 비둘기가 날고 있다면?
2천 마리의 비둘기를 새장에 싣고 가던 트럭 운전사. 트럭이 너무 무거워 새장 속에서 비둘기 반쯤을 공중에 띄워놓고 간다는데... 과연 트럭이 가벼워질까? 트럭은 여러 가지 물건으로 가득 차 있다. 트럭에 모래건, ...
학술부  |  2004-02-15 00:00
라인
귀뚜라미 소리가 여름에 들리는 이유
여름 밤, 창밖으로 시끄러운 귀뚜라미 소리를 들을 수 있다. 겨울에는 들을 수 없는 귀뚜라미 소리. 왜 여름에 들리는 것일까? 귀뚜라미가 소리를 내는 것은 온도와 관련이 있다. 귀뚜라미는 냉혈동물인데 모든 냉혈동물은...
학술부  |  2004-02-15 00:00
라인
FTA 및 파병 반대 범국민 결의대회
2월 6일 부시 미 대통령은 이라크 전쟁의 정보 오류를 시인, 이라크 전쟁 재조사를 위해 ‘9인 위원회’를 구성했다. 미국이 이라크 전...
양윤성 기자  |  2004-02-11 00:00
라인
생선 비린내는 어디서 왔을까?
식당이나 시장에 가면 생선 냄새를 맡을 수 있다. 생선이 원래 그렇다고 당연히 생각할 수도 있지만 생선이 꼭 냄새가 나는 것은 아니다. 완전히 싱싱한 생선은 냄새가 나지 않는다. 어패류는 분해되기 시작해야 이른바 비...
학술부  |  2004-02-09 00:00
라인
높은 온도에서 달걀이 단단해지는 이유
달걀을 삶으면 단단해진다. 감자나 고구마는 삶으면 연해지는데 왜 달걀은 단단해 질까? 결론부터 말하면, 단백질은 가열하면 단단해지고 탄수화물은 연해진다. 달걀의 성분은 껍질을 빼면 수분을 제거한 노른자는 70% 지방...
학술부  |  2004-02-09 00:00
라인
제발 투표권을 다오!!
▲ © 한영훈 기자‘우리도 투표하고 싶다. 제발 투표권을 다오’ (만)18•19세 학생들이 총선 참정권을 요구하며 ...
홍미진 기자  |  2004-02-04 00:00
라인
비누는 때를 어떻게 씻어낼까?
우리가 때라고 부르는 이물질. 때를 씻어내기 위해 우리는 비누를 사용한다. 비누는 어떻게 때를 씻어낼까? 때는 물을 먹으면 피부에 붙는다. 우리 피부 표면에는 때의 입자가 들러붙기에 충분한 기름이 있기 때문에 때의 ...
학술부  |  2004-01-29 00:00
라인
콜라의 김이 새지 않게 하려면?
먹다 남은 콜라. 냉장고에 넣어 두었다가 다시 꺼내면 김이 빠져 있다. 뚜껑을 닫아 놓는 것 외에 콜라의 김이 빠지는 것을 막는 방법은 없을까? 콜라의 김을 막는 것은 병 속에 가능한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가 남아있게...
학술부  |  2004-01-27 00:00
라인
실기고사 풍경
예문대는 18일부터 체교과는 오늘(19일)부터 장한벌 곳곳에서 2004년도 신입생 실고고사를 진행했다. 지원생들의 좋은 결과를 기대하면...
사진부  |  2004-01-19 00:00
라인
‘연탄’을 사랑하는 이유
또 다른 말도 많고 많지만 삶이란 나 아닌 그 누구에게 기꺼이 연탄 한 장 되는 것 방구들 선득선득해지는 날부터 이듬해 봄까지 조선팔도...
홍미진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연탄, 필요한 만큼 가져가세요”
추운 겨울. 따뜻한 소식을 전해 주는 기분 좋은 은행이 생겼다. 바로 원주 작은 길목에 위치한 ‘연탄은행’. 이 곳은 300원하는 연탄...
양윤성 기자  |  2004-01-05 00:00
라인
연탄을 지키는 것은 사회적 책임
언제부턴가 연탄은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 잊혀져 갔다. 20년 전 그 많던 서울의 연탄공장들도 이제는 두 곳 밖에 남지 않았다. 그나마 남아 있는 공장들마저 예전 같지 않은 수익과 연료의 현대화 때문에 문을 닫고 있는...
사회부  |  2004-01-05 00:00
라인
자동차와 영화의 만남, 할리우드 모터쇼
▲ © 심상인 기자볼트 엔터테인먼트사가 주최하고 서울특별시, 한국관광공사, 산업자원부, 문화 관광부가 공식 후원하는 '할리우드...
심상인 기자  |  2003-12-24 00:00
라인
내가 파병을 반대하는 이유
12월 13일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에서 ‘12 •13 전쟁반대 공동행동의 날’집회가 열렸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라크파병 반대를 외치는 대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 자리에서 만난 우리대학 학생들에...
김지현 기자  |  2003-12-21 00:00
라인
“돈 때문에 가는 거라면 말리고 싶어요”
두텁지 않은 옷이 이상하게 보일 정도로 추워진 날씨. 정부의 이라크 파병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한껏 높이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대학로에 모였다. 아직 시험이 끝나지 않았는데도 모인 대학생들과 강제 추방으로 어려움을 겪...
양윤성 기자  |  2003-12-21 00:00
라인
과학적 이해를 통한 올바른 성(性)문화 형성
▲ © 김혜진 기자‘성’, 우리가 흔히 접하는 단어지만 이 단어를 접하면 당황하는 이유는 뭘까? 그건 아마 성을 제대로 알지 ...
최보윤 기자  |  2003-12-01 00:00
라인
그녀들은 아침형 인간?!
상쾌한 아침. 10개의 자명종이 징그럽게도 울려댄다. 힘들게나마 아침의 시간을 조금이라도 더 누려보기 위한 노력이다. 약 3일 동안 기숙사에서 3명의 학생과 같이 아침형인간이 되는 계획을 세웠다. 가장 아침형 인간에...
김영경 기자  |  2003-12-01 00:00
라인
상쾌한 마음으로 아침을
『아침형 인간』이라는 책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는 내가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나는 전형적인 ‘밤형 대학생’이었다. 기숙사에 있다보니 생활이 자유로운 편이고, 잦은 술자리와 늦은 귀가로 인해 자연히...
이은진  |  2003-12-01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