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58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추위가 감기의 원인이다?
감기는 세상에서 가장 흔한 병이다. 아마도 이 때문에 감기에 대한 미신이 다른 병에 관한 미신보다 많이 전해지는 지도 모른다. 가장 널리 퍼진 미신은 감기가 추위 때문에 걸린다는 것이다. 그러나 감기는 추위와는 상관...
정리 학술부  |  2003-09-24 00:00
라인
캠퍼스에 가을이 왔어요~
▲22일 낮, 본관 앞 잔디밭에는 맑은 날씨에 가을을 즐기려는 학우들이 담소를 나누고 있다. © 22일 맑고 쾌청한 날씨에 가...
유수완 기자  |  2003-09-23 00:00
라인
시계는 왜 오른쪽으로 돌까?
▲북반구의 그림자가 오른쪽 방향으로 움직였기 북반구의 그림자가 오른쪽 방향으로 움직였기 때문에 시계의 숫자판을 오른쪽으로 쓴 것이다. ...
학술부  |  2003-09-22 00:00
라인
추운 곳에서 신문지로 몸을 덮어도 따뜻함을 느낄 수 있을까?
정답은 ‘Yes' 이다. 신문지로 몸을 덮으면 추운 곳에서도 따뜻해지는 이유는 어떤 물질이든지 열을 전달하게는 되어 있지만 역으로 열을 밖으로 나가지 못하게 하는 성질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신문지로 몸을 덮으면 ...
학술부  |  2003-09-22 00:00
라인
따뜻한 봉사정신, 그 인간애를 찾아
‘목욕봉사’라는 큰 글씨가 쓰인 대자보에 대학생 하나가 자신을 이름을 기입하며 “공부도 여행도 자원봉사도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라는 문구가 나오는 광고가 유행이다. 이는 광고 속에서만 존재하는 모습이 아니다. 우리가...
문화부  |  2003-09-22 00:00
라인
몽골 어린이를 돕는 오아시스
△오아시스는 어떤 소모임인가? 봉사활동에 관심이 많은 친구들이 모여서 만든 오아시스는 올해 처음 생긴 경영대 봉사소모임이다. 생긴지 얼마 되지 않아 아직 체계적인 관리는 되지 않지만 인원은 30~40명 정도이다. 1...
김영경 기자  |  2003-09-22 00:00
라인
■ 홍희옥 교수의 「식생활과 건강」
▲ © 김혜진 기자‘식생활과 건강?’ 다소 딱딱해 보이는 강의명에도 이 강의실 안에 왜 이렇게 학생들이 많을까? 그 이유를 찾...
최보윤 기자  |  2003-09-22 00:00
라인
WTO 속의 한국, 어디로 가야 하는가
지난 14일, 제5차 WTO각료회의가 선언문을 발표하지 못한 채 막을 내렸다. 5차 각료 회의의 결렬로 우리나라는 WTO 협상을 준비할 시간을 조금이나마 더 번 셈이지만, 이후 각 국가와의 개별협상은 전문가들이 지적...
홍미진 기자  |  2003-09-22 00:00
라인
"WTO, 일부 국가를 위해 다른 국가의 희생 강요하는 것"
“대학 오기 전까지는 신자유주의가 우리 나라의 경쟁력을 길러줄 수 있는 좋은 것인 줄 알았어요. 하지만 농활 가서 알게 됐어요. 초국적 자본을 바탕으로 한 거대 외국 기업들이 그들의 이익을 위해 관세를 낮추어 최대한...
양윤성 기자  |  2003-09-22 00:00
라인
의사·환자 떠난 병원, 공공 병원 만들기
WTO는 무역장벽을 낮추는 것 이외에 공공부문을 민영화하는 것도 추진하고 있다. 그런데 개인소유였던 병원이 폐업되자, 이를 지역주민과 노조가 힘을 합쳐 공공병원화하려는 움직임을 벌이고 있는 병원이 있다. 바로 작년 ...
홍미진 기자  |  2003-09-22 00:00
라인
국가보안법 위반자 김종곤군의 공판을 가다
지난 7월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구속된 우리대학 김용찬, 김종곤(법대 학생회장)군의 공판이 8월 21일과 27일에 있었다. 김용찬 군은 ...
홍미진 기자  |  2003-09-01 00:00
라인
장한벌의 또 다른 공동체
언어교육원 한국어학당 학생들이 지난달 22일 음식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이 행사를 통해 함께 하는 문화에 대해 알아보자. - 편집자 풀이 - 방학의 끝자락. 조용한 장한벌에 생기가 돌기 시작한다. 한쪽에서는 대학 생활...
문화부  |  2003-09-01 00:00
라인
다른나라 학생들의 대학생활은?
■ Fraternity Sorority, 미국 ▲ © 심상인 기자다양한 인종만큼이나 다양한 문화의 나라, 미국! 영화에서 봤던...
김영경 기자  |  2003-09-01 00:00
라인
“여기는 대구 유니버시아드 주 경기장입니다
지난 24일, 대구 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는 북한과 프랑스의 축구경기가 있었다. 북한 여자축구단의 실력이 좋다는 소문과 함께, 남북이 함께 대규모의 응원전을 펼칠 것으로 알려져 그 기대치도 그만큼 컸다. 그 숨막히는 ...
전대기련 공동기자단  |  2003-09-01 00:00
라인
남북이 함께, 즐거운 만찬
29일(금) ‘남북민족공동문화제’가 끝난 후 저녁 11시경 부터 약 1시간 30분 가량 인터불고호텔에서 연회가 이뤄졌다. 좌석이 배정되...
전대기련 공동기자단  |  2003-09-01 00:00
라인
아직은 알 수 없는, 북한
드디어 ‘2003 대구 하계 유니버시아드 대회’가 막을 내렸다. 남한의 새로운 보수세력들과 일부 언론의 질타를 받으며 성사된 유니버시아드 대회. 그만큼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대회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대회는...
홍미진 기자  |  2003-09-01 00:00
라인
대구유니버시아드 대회
본 고정란은 매호 사회 지면의 핵심사안에 대한 건대인의 의견을 듣는 코너입니다. - 편집자 풀이 - ▲ © 김혜진 기자“정치는...
양윤성 기자  |  2003-09-01 00:00
라인
김영춘 의원 한나라당 탈당하나?
광진(갑) 국회의원인 김영춘 의원의 한나라당 탈당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한 일간지의 보도로 구체화된 김영춘 의원의 탈당설은 그 동안 지역에서 꾸준히 관심을 모았던 사안으로 내년도 총선과 맞물려 더욱 관심을...
홍진기 기자  |  2003-06-27 00:00
라인
사슴 눈을 닮은 영혼의 천국, 그 섬에 가고싶다
섬. 이 한글자는 육지와 떨어져 있는 만큼이나 불안전하고 고독하다. 하지만 소리를 내었을 때 미세하게 울리는 떨림만큼이나 섬세하고 처절한 아름다움이 있다. 신혼부부들의 생애 가장 아름다운 추억의 장소가 되는 섬, 일...
건대신문사  |  2003-06-09 00:00
라인
“차이는 손의 흉터일 뿐”
전남 고흥에 위치한 국립소록도병원을 찾아갔다. 한센병 환자들을 전문적으로 치료하고 있는 이 병원에는 환자들을 돌보는 자원봉사자가 많이 있다. 그래서 지난 2000년 이희호 여사가 방문하여 그들을 위해 설립한 자원봉사...
김성심 기자  |  2003-06-09 00: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