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단상]뚱뚱하면 게으른가? 조영주 기자 2016-06-08 17:37
소통을 위해 직접 발로 뛰며 노력하는 KU헌터 조영주 기자 2016-06-04 14:56
밤 늦은 공연에 소음민원 잇따라 조영주 기자 2016-06-02 22:33
새로 개방된 KU스포츠광장, 안전사고 우려 제기 조영주 기자 2016-05-13 15:58
<건대신문>에 담긴 우리대학 70년 조영주 기자 2016-05-13 15:52
라인
미리보는 대동제, "KUTOPIA" 조영주 기자 2016-05-09 17:40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건대신문 2016-05-09 17:40
올해 창학 85주년ㆍ개교 70주년 맞은 우리대학, 다양한 기념행사 개최해... 조영주 기자 2016-05-04 21:21
전동대회에서 세월호 관련 성명서 발표하기로 결정돼 조영주 기자 2016-04-29 16:00
[사설]민주적 의사결정 원칙 존중하는 전학대회 되길 건대신문 2016-04-05 20:27
라인
[청심대]길을 잃었을 때 문희준(글융대ㆍ융합인재학부4) 2016-04-05 20:27
[청심대]핑계가 아닌 ‘의지’가 필요한 학생총회 김혜민(정치대 ㆍ정치외교4) 2016-04-05 20:26
[사설]프라임사업 신청을 계기로, 사회수요형 교육프로그램 넓히길 건대신문 2016-04-05 20:26
[단상]'권한'의 무게 조영주 기자 2016-04-05 13:04
장애학우의 눈으로 바라본 우리대학 조영주 기자 2016-04-01 11:36
라인
응통과 안병진 교수, 해임 의결돼 조영주 기자 2016-03-30 10:46
에너지 절약의 선두주자, 우리대학 Campus Energy Saver를 만나다! 조영주 기자 2016-03-29 14:38
동생대 폐관, 학생들 피해 심각해... 조영주 기자 2016-03-21 19:59
인턴일기 #5 패션디자인 인턴 건대신문사 2016-03-21 17:32
한 지붕 두 가족? 학과 통폐합 이후 학생사회 혼란 심재호 기자 2016-03-21 17:32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