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건)
교육부, ‘옵티머스’ 투자 관련 조사 결과 법인에 통보 김성윤 기자 2020-12-02 12:51
정부가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하기까지 김성윤 기자 2020-11-18 03:04
[기획]지금 당장 일을 안 해도 먹고 살 수 있다면? 김성윤 수습기자 2020-09-04 14:43
코로나19 특별장학금 지급 완료 김성윤 수습기자 2020-09-04 09:00
교수협의회, ‘제자 사랑 교협 장학기금’ 캠페인 진행 김성윤 수습기자 2020-06-15 14:46
여백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팩스 : 02-457-3963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1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