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새로운 문화로 자리 잡은 1인 미디어 가동민 편집국장 2019-06-07 14:00
한 여름밤의 크리스마스 MERRY KU:RISTMAS 가동민 기자 2019-05-17 12:00
대학 축제의 주인은 누구인가? 가동민 편집국장 2019-05-17 10:00
홈 개막전에서 단국대 꺾고 2연승 질주 가동민 기자 2019-04-03 06:00
뜨거워진 한국 축구 가동민 편집국장 2019-04-03 06:00
라인
우리 대학 LINC+사업 우수평가, 2단계 진입 가동민 기자 2019-04-03 06:00
내년도 우리 대학 입시제도, 많은 변화 이뤄져 가동민 기자 2019-04-03 06:00
겨울이 싫다면 따뜻한 ‘아랍에미리트’로 글·사진 가동민 기자 2019-03-08 02:00
처음엔 다 그래 가동민 편집국장 2019-03-07 20:00
우리 대학 전현근 선수 성남FC 입단 가동민 기자 2019-03-07 18:00
라인
당신을 듣다, 진실을 말하다! 가동민 대학부 스포츠팀 기자 2019-02-01 04:00
대학 생활의 시작 수강 신청 - 첫 단추를 잘 끼워보자! 가동민 기자 2019-02-01 04:00
2019년 첫 대회 좋은 결과 거둬 가동민 기자 2019-02-01 04:00
국제 프로그램으로 경험하는 해외 CAMPUS LIFE 가동민 기자 2019-02-01 04:00
우리 대학 2019 신년하례회 열려 가동민 기자 2019-01-04 13:31
라인
서현석 원주 DB 지명, 이용우 신인상, 최진광 어시스트상 수상 가동민 기자 2018-12-04 01:00
도서관 사물함 무단 사용 물의 가동민 기자 2018-12-04 01:00
매듭, 선거시행세칙 위반으로 후보자 자격 박탈돼 가동민 기자 2018-11-19 10:00
우승하고 역사 속으로? 가동민 기자 2018-11-07 08:00
승부 조작 거절한 우리대학 동문 이한샘 선수 가동민 기자 2018-11-07 01:00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