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8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나의 진로 설계와 SW
지난 4월에 우리 학교가 SW중심대학으로 선정되는 경사가 있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서로 융합된 SW중심사회는 이미 현실화되기 시작했...
송용준 (컴퓨터공학과 조교수)  |  2018-09-10 10:11
라인
과거, 현재, 미래
올 여름은 예년에 없이 장기간 계속된 폭염으로 냉방이 잘 들어오는 상허기념도서관에서 그동안 못 읽었던 책들을 읽으며 시간을 보내는 일이...
임천석 교수(사과대 국제무역학과)  |  2018-08-27 08:17
라인
붉은 해일-여성혁명의 시작
혜화동 붉은 해일이 여성들에 의해 일어났다. 이것은 불법촬영 편파수사에 대한 강력한 문제제기이자 분노의 정치학이 과연 무엇인가를 1만 ...
윤김지영 교수(몸문화연구소)  |  2018-06-05 02:26
라인
‘여성 단독 산행 자제’ 유감
시간이 날 때마다 오르는 집 근처 산에 갔더니 못 보던 현수막이 입구에 걸려 있다. ‘등산로 안전 예방이 최선입니다’ 라는 문구 아래,...
최하영 교수(사과대· 융합인재학과)  |  2018-05-19 02:11
라인
상상력을 키워봅시다
최근 한국사회에서도 4차 산업혁명에 관한 논의가 아주 뜨겁다. 미래산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한 4차 산업혁명은 인간을 노동의 공포에서 해방...
이동배(문화콘텐츠학과 KU교육전담교수)  |  2018-04-10 03:03
라인
무한한 디지털 바다 속 새로운 기회를 찾아 먼저 뛰어드는, 퍼스트 펭귄이 되어라
한 해에 벌어들이는 수익이 100억원이 넘고, 미국 십대들이 가장 좋아하는 유명인 순위 Top 10에 뽑힌 20대 청년은 누굴까? 이 ...
이승윤 부교수(경영대 경영학과)  |  2018-03-05 07:07
라인
‘한 그릇의 봄’을 선사 할 신입생을 찾습니다.
건국대학교를 입학하면 피해갈 수 없는 과목이 있다. 교양필수 과목인 ‘창조적 사고와 표현’과 ‘비판적 사고와 토론’ 이다. 그래서 이 두 교양과목은 학생들에게 신선하거나 지루할 수밖에 없다. 게다가 봄 학기는 정신이...
이명희 상허교양대학교수  |  2018-02-05 13:26
라인
아름드리 느티나무도 처음엔 새싹이었다
드넓은 건국대학교 캠퍼스 곳곳에 아름드리 느티나무가 서 있습니다. 겨울에는 맨몸으로 모진 바람을 이겨내고, 여름에는 넓은 그늘을 드리우...
한상도 상허교양대학장  |  2018-02-05 13:21
라인
나폴레옹과 마키아벨리에게 배우는 취업 준비
올해 하반기 대졸 취업시장이 한창 막바지로 치닫고 있다. 적자생존, 약육강식의 원리가 지배하는 취업시장이 치열한 전쟁터처럼 보이는 건 ...
김용운(상허교양대학 교수· 대학교육혁신원 부원장)  |  2017-12-01 07:07
라인
지속 가능 성장과 리스크 관리
지난 2015년엔 광복 70주년이 되었다 하여 많은 행사가 벌어졌고 우리나라의 지난 70년을 돌아보는 기사들이 넘쳐났다. 우리나라의 지...
장동한 교수(상경대ㆍ국제무역학과)  |  2017-11-09 11:09
라인
거인의 어깨
20세기가 저물 무렵 한 역사 전문 방송에서 역사학자들을 대상으로 “11세기부터 20세기에 이르는 1000년 동안 역사적으로 가장 중요...
김진영 교수(상경대ㆍ경제학과)  |  2017-09-26 13:57
라인
세종시대와 인재 등용 함께하는 정치의 표본
왕으로서 정치가로서 세종의 위대함을 부인하는 한국인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우리의 문자인 훈민정음 창제를 비롯하여, 백성들을 위한 &#...
신병주(문과대ㆍ사학과)교수  |  2017-08-28 09:30
라인
창업마인드는 내 미래를 변화시킨다.
요즘 우리나라에서 대학 졸업 때 자신이 원하는 곳에 취업하기란 정말 어렵고 너무 힘들다. 기업에서 뽑아주는 채용인원은 줄었고 반대로 취...
정현호 창업지원단 겸임교수  |  2017-06-07 23:37
라인
왕보다 백성에게 충성한 선비-회재 이언적
“좋아하고 싫어하고 취하고 버리는 것이 의리에 맞고 많은 사람의 정서에 화합하면 반드시 천심과 합치할 것이다.” -회재 이언적의 「일강...
이도남 사학과 강사  |  2017-06-07 23:31
라인
우리들의 깨어있는 눈, 조직된 힘
작년 10월 말부터 시작된 촛불집회를 시작으로 이루어낸 전례 없었던 현직 대통령의 탄핵, 그리고 9년 만의 정권교체. 그 모든 과정은 ...
방현주(문과대·철학강사)  |  2017-05-17 18:32
라인
망각을 위한 기억
3월은 역사적 시간으로 기록될 듯싶다. 대통령 탄핵과 구속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사에 길이 남을 만한 역사적인 사건이다. 최순실의 국정농단...
이양수 (철학과 강사)  |  2017-04-06 18:02
라인
학자의 현실 참여
교수에게 정년을 보장한 이유는 역사적으로 명쾌하다. 권력과 기득권을 비판하는 자유를 주기 위해서다. 진실을 바탕으로 한 학자의 비판을 ...
손석춘(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  2017-04-06 18:01
라인
이젠 ‘진단’하고 ‘처방’하라!
새 봄, 새 학기를 맞아 지금 이 순간 캠퍼스에서 거닐고 있는 여러분의 표정을 보면 생기가 느껴집니다. 봄 햇살 아래에서 한가롭게 사색...
이진만 (정치대 · 행정학과) 강사  |  2017-03-08 16:33
라인
가짜뉴스와 혐오발언의 공통점
남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말들은 혐오스럽다. ‘촛불은 바람불면 꺼진다’ 당시 새누리당의 김진태 의원이 뱉은 막말이다. 최순실의 국정농...
강지은 (상허교양대) 강사  |  2017-03-08 16:30
라인
‘시대정신’과 삶의 틀
오늘이 현대로 명명되든 탈근대로 명명되든 개체에게 필요한 것들은 ‘주체’와 ‘정체’다. 이 두 가지가 내부에 없다면 그 삶의 주인은 타...
이재호 (상허교양대학) 교수  |  2016-12-23 01:06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