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캠퍼스 뉴스
우리 대학 최진광 선수, 이상백배 한일학생농구경기대회 출전1차전의 패배를 뒤로하고 짜릿한 역전승리 보여줘
어윤지 수습기자 | 승인 2019.06.07 12:00
슛을 던지고 있는 최진광 선수/출처 한국대학농구연맹

지난 5월 17일부터 3일간 일본 나고야시 체육관에서 개최된 제42회 이상백배 한일학생농구경기대회 남자선발팀 경기에 우리 대학의 최진광 선수(사범대·체교16)가 출전해 승리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한국남자선발팀은 1차전 패배와 2,3차전 승리로 우승을 차지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최진광 선수는 “2년 전, 일본에 3패를 해 이번에는 모든 선수가 꼭 우승해야겠다는 마음가짐으로 대회를 열심히 준비했던 게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우승 소감을 전했다. 작년 41회 이상백배 대회에도 출전했던 최 선수는 “생애 첫 대표팀 출전에 경험이 많이 부족해 긴장을 많이 했었다”며 “올해는 작년에 뛰었던 경험도 있고 워낙 잘하는 선수들이 많아서 내 역할만 잘 하면 된다고 생각하고 경기에 임했다”고 답했다.

한국대학선발팀은 바로 전날 일본에 도착한 탓에 부족했던 코트 적응과 좋지 않은 슛 컨디션으로 18점 차 패배라는 1차전 결과를 얻었다. 최 선수는 “1차전은 일본팀이 잘해서 진 게 아니고 우리팀이 못해서 졌다고 마음을 먹은 것이 2차전 승리에 도움이 됐다”고 덧붙였다. 2차전에서의 승리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남자선발팀은 3차전에서 76-71의 스코어로 우승을 차지했다.

“팀을 위해 더 자신 있게 플레이하지 못했던 것 같다”며 아쉬움을 드러낸 최진광 선수는 “KBL 신인 드래프트를 앞두고 부상 없이 남은 경기를 잘 마무리하는 게 목표이다”며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어윤지 수습기자  yunji0512@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윤지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