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캠퍼스
‘수의인의 날’ 다음달 2일 열려
한영훈 기자 | 승인 2003.09.22 00:00

수의대 재학생과 졸업생이 만남의 자리를 갖는 ‘수의인의 날’ 행사가 다음달 2일 열린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강연과 수혼비건립식, 선후배간 만남의 자리 등을 갖을 예정이다.

이날 3시부터는 학생회관 중강당에서 전 식약청장 이영순씨를 초청해 ‘국민보건분야에 있어서의 수의사의 역할’이라는 주제의 강연이 있고, 5시에는 ‘수혼제’ 및 ‘수혼비 건립식’이 열린다. 수혼비는 치료, 실험이나 의료사고 등으로 죽은 동물들의 넋을 기리는 비석으로 수의대 뒤 잔디밭에 세워진다. 수혼비는 지난 4년간 수혼제 때 학생과 교수, 동문들에게 모금받은 돈으로 건립기금을 마련했다. 7시부터는 동문회관에서 선후배간의 간단한 이야기와 토론의 자리 및 동아리 공연이 있을 예정이다.

조윤주(수의대2) 학생회장은 “예년 수의인의 날의 부족함을 보충하고 장점은 최대한 살려, 수의과대학의 발전을 함께 이야기할 수 있는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영훈 기자  hooniy@hanmail.net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