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일반
법, 무력 다음은?행정대집행이 실시된 4일부터 5일 사이의 평택 대추리 현장르포
설동명 기자 | 승인 2006.05.12 00:00

▲ © 설동명 기자
'군사보호시설'이므로 '진입을 금지'한다지만 이 땅의 주인은 농부들이 아닌가

▲ © 노순택
행정대집행을 실시해 대추리 지킴이들과 젊은 전경들을 콜로세움에 몰아넣고 싸움을 붙인 로마의 황제는 어디 있는가

▲ © 설동명 기자
볏짚을 쌓아 태워버린 철조망 너머로 마치 장벽같은 군대의 '위용'이 보인다

▲ © 노순택
사람들을 먹여 살려온 너른 들녘을 전쟁기지로 만들기 위해 방패와 곤봉으로 무장하고 쳐들어오는 것이 역사적 국책사업인가

▲ © 설동명 기자
대추분교 장악이 이뤄진 4일 밤, 황새울로 마음대로 들어갈 수 있는 것은 경찰들뿐이다

▲ © 노순택
푸르게 자라고 있는 보리밭을 짓밟으며 들어선 날카로운 철조망

설동명 기자  mankkang@hanmail.net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설동명 기자

ⓒ 설동명 기자

ⓒ 설동명 기자

ⓒ 노순택

ⓒ 노순택

ⓒ 노순택
여백
최근 인기기사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