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캠퍼스 포토뉴스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지
추송이 기자 | 승인 2006.12.04 00:00

전효숙 헌재소장 후보자 임명을 둘러싼 정치권의 분쟁으로 민심이 동요할 때, 우리대학 역시 중선관위와 이해관계에 놓여있는 사람들의 갈등으로 학우들이 총학생회에 대한 신뢰를 잃어 버렸다. 결국 투표거부운동에 힘입어(!) 우리대학의 총학생회 선거가 무산됐다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상행하효(윗사람이 하는 일을 아랫사람이 본받음)'라고, 옛 어르신들 말 틀린거 하나 없다.

추송이 기자  syosyong@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송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추송이 기자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