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캠퍼스
건학원년 개정, 이젠 창학 80년의 학교
남기인 기자 | 승인 2011.05.10 01:23

 

   
▲ 1958년 우리대학의 전경

   
▲ 서울캠퍼스 초창기(1958)의 모습

 

 

 

 

 

 

우리대학의 건학원년이 개정돼 올해로 창학 80주년을 맞이한다. 올해부터는 우리대학 민중병원의 창립 일자인 1931년 5월 12일을 대학 창립기념일로 정하여 기념한다. 원래 우리대학은 조선정치학관이 개교한 1946년 5월 15일을 대학 창립기념일로 정해, 병원 창립기념일과 구분하여 기념하고 있었다.

건학원년 개정안을 최초로 발의한 우리대학 정치대의 신복룡 교수는 “대학 창립일과 병원 창립일을 통일함으로써 학교와 법인의 일체감을 도모할 수 있다”며 “타 대학에서도 대학 창립일과 법인의 창립일을 분리하여 기념하는 사례는 없다”고 추진 배경을 설명했다.

실제로 연세대학교의 경우 왕립병원 광혜원이 설립된 1885년을, 중앙대학교의 경우 중앙유치원이 설립된 1918년을, 이화여자대학교 역시 최초로 이화학당이 설립된 1886년을 건학원년으로 삼고 있다. 또한 민중병원의 설립이념을 계승한 우리대학의 건학원년이 민중병원의 창립일과 달랐다는 점도 개정이유가 됐다. 신 교수는 “이제 우리대학은 광복 직후 우후죽순처럼 생겨난 타 대학과 달리 일제 치하에서 민족의 진로를 투철하게 고민하며 생겨난 민족사학이라는 긍지를 가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5월 15일자로 진행하던 개교기념식은 5월 12일에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개교기념식 행사에서는 건학원년 개정 선포도 이뤄진다. 5월 15일을 중심으로 개최됐던 학교 축제도 내년부터는 5월 12일을 중심으로 앞당겨진다. 또한 창학 80주년 기념 사진공모전이나 디자인실기대회와 같은 행사도 개최됐다.

남기인 기자  kisses77@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기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