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DF보기

PDF를 보기위해서는 Adobe Redader 프로그램이 필요합니다.

Adobe Redader 다운받기
호수를 선택해 주세요 신문보기
[종합]
1면 △ 44대 총학생회 후보자 마감
△ 15일, 학생총회
△ 문과대 새터 적자 최대 793만원
[보도]
2면 △ 도서관 사물함 추천제, 공평한가?
△ 장안벌 단신
생명과학 부총장에 손기철 교수 임명
경영학과 교수들 "상금, 학생 위해 써주세요"
학생군사학교 우수 학군단에 뽑혀
로스쿨 졸업생 4명, 재판연구관에 합격
[보도]
3면 △ 교수 충원은 몇 년째 "노력 중"
△ 자금난에 허덕이는 건이네
△ Facebook 본분교 통합에 대하여
△ 4.11 총선 선거 알기 프로젝트-선거구제도
[보도]
4면 △ 한인송 교수 파면, 주장 엇갈려
△ 교육역량강화사업 우수 사례 선정
△ 이수학점 축소 등 법대 학칙 변경돼
[대학]
5면 △ 너, 나 그리고 우리를 위한 학생총회
지난 학생총회를 되돌아보고 현재 학생총회를 짚어보다
△ 타대학의 '학생총회 성사' 발자취를 따라
[문화]
6면 △ 널 사로잡겠어! 광고문구의 유혹
[사회]
7면 △ 스펙에 물들어가는 사회, 봉사활동이 아프다
△ "잠깐 왔다가는 손님이 아닌, 지속적으로 마음을 나눌 사람이 필요해"
[사회보도]
8면 △ 서울시, 적자에 교통비 인상 대학생은 울상
△ 낙하산 사장, 편파보도.. 언론인들이 뿔났다
[영화토론]
9면 △ The Artist
[여론]
10면 △ 일감호 "능률은 외모순이 아니잖아요"
△ 단상 "허울아닌 알맹이를 보자"
△ 김선민 학우의 문학의 창 현대소설가 1편. 편혜영 (재와 빨강)
△ 직원인터뷰 "수위아저씨께 인사는 하시나요?"
[여론]
11면 △ 사설 경쟁에 강박들린 대학 행정?
△ 사설 학생총회, 이번엔 성사돼야
△ 홍예교 스마트 연구전임 제도의 성공을 위해
△ 청심대 네 덕분, 나 때문
[취업인터뷰]
12면 △ 자신감과 솔직함만 있다면 당신도 신입사원!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