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DF보기

PDF를 보기위해서는 Adobe Redader 프로그램이 필요합니다.

Adobe Redader 다운받기
호수를 선택해 주세요 신문보기
1면 2016학년도 학사구조 개편안 발표, 전공 통·폐합 및 인원조정
[보도]
2면 장애학우 학부모 도서관 출입 가능해져
[보도]
3면 제34대 총동문회장으로 정건수 회장 연임
[대학 기획]
4면 경찰과 대학
[사회문화 기획]
5면 호구조사
[광장]
6면 [일감호] 예술, 만만치 않을 것
[단상] 나는 설득력을 갖춘 기자인가?
[광장]
7면 [홍예교] 우리에게 중국은 무엇인가?
[청심대] 토황소격문
[사설] 온정주의 인터넷, 따뜻한 표현이 그립다
[사설] 왜곡된 선후배 관계, 예원 이태임 왜 패러디 되는가
[특집 기획]
8면 그때 그 시절, 그때 그 신문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