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DF보기

PDF를 보기위해서는 Adobe Redader 프로그램이 필요합니다.

Adobe Redader 다운받기
호수를 선택해 주세요 신문보기
[종합]
1면 서울·글로컬캠퍼스 다전공 장벽 해소
[종합]
2면 PRIME사업, 3년의 발자취를 밟아본다
[종합]
3면 대학본부와 협력하면서도 학생 권익 보호에 앞장설 것
[학술]
4면 최재헌 교수의 세계유산이야기 - ③ 해인사 장경판전
[여행]
5면 국민의 뜻에 따라 역사는 흐른다
[광장]
6면 [광장]우리대학, 명문사학 반열에 들어서려면 \'조직\'만을 위한 정책 탈피해야
[일감호]무지의 특권
[단상]아쉽고 아쉽다
[만평]청심에게 하고 싶은 말
[광장]
7면 [홍예교]‘몫이 없던 자들’의 외침이 대학가에도 울려 퍼지길!
[청심대]이어폰 밖 노래 소리에 이어폰을 뺀 적 있다면, 당신은 ABS를 알고 있다
[사설]좋은 강의가 필요하다
[사설]사총협 요구, 일리와 우려가 공존한다
[문화상-시]
8면 <반쪽의 증명방법>
[문화상-소설]
9면 <파블로프의 초상>
[문화상-소설]
10면 <파블로프의 초상>
[문화상-소설]
11면 <파블로프의 초상>
[문화상-웹툰]
12면 <바다와 나비>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