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DF보기

PDF를 보기위해서는 Adobe Redader 프로그램이 필요합니다.

Adobe Redader 다운받기
호수를 선택해 주세요 신문보기
[보도]
1면 2019년도 하반기 전학대회 열려
'의전원' 관련 민 총장 행보, 학내외 논란
선배들이 들려주는 JOB담
제1학생회관 정문 공사, 학기 중 진행으로 구성원들 불만
[종합]
2면 2020학년도 수시지원, 성공적으로 마쳐
가을은 단과대 축제와 함께
학생식당 업체 변경 후 이용자 수 증가해
2020 THE 세계 대학 평가에서 국대 13위 기록, 전년대비 한단계 상승
생명과학특성학과 학생회장 직무유기로 인해 탄핵돼
<건대신문> 우편발송 온라인 전환 안내
[종합]
3면 총학생회 <청심>의 공약, 어디까지 진행됐나?
"공강 시간에 쉴 곳이 부족해요"
우리 대학 투수 유영찬 LG 트윈스 입단
[시사]
4면 서울 공화국, 수도권으로 모이는 청년들
[문화]
5면 미디어 시장의 새로운 바람, OTT 서비스
[광장]
6면 [일감호]'학생대표'라는 자격을 가진 학생이라면
[단상]거창한 감정이 아니라 기쁨, 슬픔과 같은 감정인 외로움
[단상]아르바이트생도 사람입니다.
[만평]1355호 만평
[광장]
7면 [홍예교]나는 누구인가?
[청심대]시선과 시야, 공감의 필요성에 대하여
[교수사설]저의(底意)를 의심하는 저의
[학생사설]학생으로서 누려야 할 권리
[학술]
8면 식물은 추위나 가뭄을 어떻게 견뎌 낼까요?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