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DF보기

PDF를 보기위해서는 Adobe Redader 프로그램이 필요합니다.

Adobe Redader 다운받기
호수를 선택해 주세요 신문보기
[보도]
1면 2학기, 이론강의 7주차 이후에도 비대면 진행
상생의 정신으로 끊임없이 소통하겠다-전영재 신임총장, KU미디어 3사 인터뷰에서 밝혀
금년도 하반기 전체학생대표자회의 열려
내년도 수시모집
제48회 건축대학 졸업 작품 전시회
[인터뷰]
2면 "창의적 인재양성을 기반으로 미래를 선도하는 대학, 건국대학교를 만들겠다."
[보도]
3면 우리 대학, 도서관에 장애인 고용 카페 2호점 오픈
한반도 평화경제 시대 청년을 위한 '개성공단 청년아카데미' 열려
우리 대학 국내 순위 전년 대비 두 단계 상승
놓치지 말자! 장안벌 소식
건대신문 문화상 광고
[종합]
4면 총학생회 <스물에게> 공약 이행 상황과 변화
UN '푸른 하늘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우정헌 교수를 만나다
우리 대학 학사정보시스템 재구축 이뤄져
[시사]
5면 누가 그들에게 '처벌'의 권한을 주었나? - 디지털 교도소를 둘러싼 사적 제재 논란 톺아보기
[광장]
6면 [일감호]삶과 죽음에 관하여
[단상]섣부른 판단과 마녀사냥, "무조건 손흥민 편이야"
[단상]"Dynamite", 전 세계를 밝히다.
[만평]1364호 만평
[광장]
7면 [홍예교]COVID-19, 6차산업과 사회적 경제를 통한 '사회적 가치 더하기'
[청심대] 사랑을 하며 든 생각들
[교수사설]코로나19의 일상화와 불안의 극복
[학생사설]학내 교육환경 개선이 필요하다
[학술]
8면 펜데믹 시대, 재난 리스크 제대로 관리하기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