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안녕하세요! "건국대학교 20학번________입니다!"
여러분이 가슴속에서 바라던 이 한마디는이제 일상처럼 내뱉는 한마디가 될 것입니다.건국대학교의 자랑스러운 20학번 학생으로서,더 큰 꿈을 꾸는진정한 건국인이 되길 응원합니다.
최근보도기사
“중국 학생 여러분 힘내세요! 건국대학교가 함께 합니다.”
우리 대학은 ‘코로나19’로 혼란을 겪고 있는 중국 유학생들과 신입생들을 위해 응원과 격려 캠페인을 다양하게 펼치고 있다.
기숙사 쿨하우스(KUL:HOUSE), ‘코로나19’ 대응책 마련
지난 10일, 기숙사 KUL:HOUSE(이하 쿨하우스)는 코로나19의 대응 방안으로 2020학년도 1학기 입사일정 및 호실 배정 관련 변경사항을 발표했다.
1학기 개강, 3월 9일로 일주일 연기... 종강 일정은 그대로
3월 2일로 예정돼 있던 우리 대학의 2020학년도 1학기 개강이 일주일 뒤인 3월 9일 (월)로 연기됐다. 종강 일정은 변하지 않은 6월 19일 (금)이다.
알수록 유익한 우리 대학 장애학생 프로그램
우리 대학은 매년 특수교육대상자 전형으로 20명의 신입생을 맞고 있다. 이렇게 들어온 장애 학우들이 누릴 수 있는 지원과 혜택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레스티오에서 경험하는 ‘다같이’의 가치
우리 대학 캠퍼스에 위치한 카페 ‘레스티오’에서 작년 9월부터 장애인 바리스타를 고용해 운영하고 있다.
새내기들을 위한 대학가 주거시설 집중탐구
인생의 새로운 출발점에 선 새내기들이 원활한 대학 생활을 위해 고민하고 선택해야 할 것들이 정말 많다. 그중 하나가 바로 주거문제일 것이다.
우리 대학 학식, 생생 리뷰
전공서적 비용, 생활비용 등 대학생들의 지출 항목은 갈수록 늘어가고만 있다. 이 많은 지출 항목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역시 식비다.
새내기룩 스타일, 고민되시나요?
학교 마크가 새겨진 화려한 외투는 대학 생활의 풍미를 한층 더해준다. 입학 후 캠퍼스를 돌아다니면 학잠, 과잠, 돕바 등 건국대학교 마크가 새겨진 다양한 외투를 입은 학우들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20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