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대학생, 서울시장 후보에게 묻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후보,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 정의당 김종민 후보
6.13 지방선거가 9일 앞으로 다가왔다. 9일 뒤가 되면 1000만 명이 사는 서울특별시를 이끄는 서울특별시장을 비롯해 각 광역자치단체장 등이 누구인지 판가름이 난다. 이번 호에는 지난 5월 <중대신문>에서 주최해 다수의 수도권 학보사들이 참여한 서울시장 후보 기자간담회에서 질의답변 했던 내용을 바탕으로 서울시장 후보들에 대해 파헤쳐보도록 한다. 지난 5
여백
2018 상반기 전체동아리대표자회의 개최
지난 5월 30일 늦은 6시 제 1학생회관 PRIME 홀에서 ‘2018 상반기 전체동아리대표자회의(이하 전동대회)’가 개최됐다.이번 전동대회에서는 △동아리 징계△신규 동아리 등록 △KT 도어락 설치에 대해 중점적으로
KU 밀착형 전공체험 프로그램 열려
우리대학이 지난 5월 23일부터 29일까지 고교생을 대상으로 전공체험 프로그램을 주최했다. KU전공체험 프로그램은 18개 학과와 전국 각지에서 온 1,200명의 고교생 이 참여했다. 우리대학은 2011년부터 매년 전
여백
미술·디자인 실기대회 열려
지난 2일 예술문화관과 상허연구관에서 우리대학 미술·디자인 실기대회가 개최됐다. 2,500여명이 참가한 이날 대회는 1부(9:00-13:00)와 2부(14:30-18:30)로 나뉘어 진행됐다. 이번 미술·디자인 실기
여백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