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2017 건대신문 문화상
[사진 부문 당선작] 물고기를 통한 죽음에 관한 고찰
어렸을 때부터 난 물고기들을 좋아했다. 유연한 곡선을 이루는 외형이나 우아한 움직임, 종에 따른 다양한 색감, 나와 달리 물 속에서 자유롭다는 점 등 물고기는 나에게 항상 신비로운 존재였다.하지만 어느 순간 죽음에 관한 생각을 물고기에게 까지 뻗쳤을 때 어항 속에서 한 순간도 감지 않는 그들의 눈에서 더없이 이질적인 느낌을 받았다. 나와는 다른 존재라는 걸
여백
'드론산업 인재육성' 국내대학 최초 드론경진대회 개최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우리대학 노천극장과 스마트팩토리에서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동력으로 꼽히는 ‘드론산업’의 인재육성을 위한 ‘드론경진대회’가 국내 대학 최초로 열렸다.우리대학과 한국드론협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10년째 지속되는 컴브렐라 봉사활동 “몸은 고되지만, 마음은 뿌듯”
우리대학 학우들과 교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 컴브렐라(KUmbrella)는 지난 24일 서울 중랑구 일대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가구를 방문해 연탄 3,600장을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컴브렐라는 지역사회와 이웃을
여백
‘프라임인문학’으로 융합인재 양성, 산학협력 행사 열어
지난 28일 우리대학 문과대학과 프라임 인문학사업단이 개최한 ‘인문융합인재를 위한 2017 산학협력 네트워크 데이’행사가 새천년관 우곡국제회의장에서 열렸다.프라임 사업을 통한 지난 1년 간의 대학교육혁신 성과와 프라
여백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