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공지사항
1217호 정정합니다
편집국장 2009-03-19 09:31:54 | 조회: 1987
학문단위 기관평가, 줄세우고 끝? 기사의 취재원이 잘못 표기되었습니다.

평가감사팀의 김호섭 선생 -> 평가감사팀의 박성용 선생

으로 정정합니다.

앞으로 더욱 노력하는 건대신문이 되겠습니다.
2009-03-19 09:31:54
203.xxx.xxx.81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건대신문 63기 수습기자 2차 모집> 건대신문사 2019-03-19 106
공지 건대신문 63기 수습기자 입사지원서 건대신문사 2019-02-16 221
32 1234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3-15 1964
31 건대신문사 54기 수습기자 모집 공고 편집국장 2010-02-23 2075
30 1232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10-01-25 2100
29 건대신문 문화상 당선 공고 건대신문사 - 2010-01-10 2444
28 건대신문 문화상 공모가 마감되었습니다. 건대신문사 - 2009-12-22 2218
27 1230호가 발행됐습니다 (2) 편집국장 - 2009-12-10 2193
26 1229호가 발행됐습니다 편집국장 - 2009-11-24 2030
25 2009년 <건대신문> 문화상 공모 안내 (1) 건대신문사 - 2009-10-26 2870
24 1227호가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10-14 1942
23 건대신문사 53기 수습기자 3차 모집 안내 편집국장 - 2009-09-02 2096
22 1224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9-02 1980
21 창간호(1223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7-20 1854
20 1222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6-10 1888
19 1221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6-01 1868
18 1220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5-13 2155
17 1219호 발행안내 편집국장 - 2009-04-22 2050
16 건대신문 53기 수습기자 2차모집 안내 편집국장 - 2009-03-31 2317
15 1218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3-31 1883
14 1217호 정정합니다 편집국장 - 2009-03-19 1987
13 1217호 발행안내 (1) 편집국장 - 2009-03-17 1978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