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수업물 저작권료 달라"…대교협 "못 주겠다" 권혜림 기자 2011-09-14 14:16
입시당사자들이 생각하는 입학사정관제 권혜림 기자 2011-09-14 14:14
2011 중국역사기행 동행취재 김정현 기자 2011-09-06 01:01
되돌아보는 역사기행 6년 역사 김정현 기자 2011-09-05 23:22
카페에서 문화를 맛보다 이호연 기자 2011-08-31 04:28
라인
인터넷 개인정보 유출의 공포 김용식 기자 2011-08-31 04:25
학우들의 눈으로 본 우리대학 홍보행정 김현우 이동찬 기자 2011-08-31 04:24
국토대장정 9박 10일의 기록 이동찬 기자 2011-08-31 01:48
학생진료소 "있으면 좋은 곳" 이동찬 기자 2011-08-31 01:46
전망대, "예산낭비" 혹평 김현우 기자 2011-08-29 21:59
라인
이렇게 빼간다, 해커의 취향 김선우 기자 2011-08-29 20:46
글로컬 카페, "있는지도 몰랐어요" 김현우 기자 2011-08-29 16:38
배너, "멋있지만 통행 불편" 김현우 기자 2011-08-29 16:37
"100% 보안은 없기에 사후대책 중요" 권혜림 기자 2011-08-28 23:15
내 개인정보를 부탁해 김민하 김용식 기자 2011-08-28 23:10
라인
깨끗한 화장실을 위해, '머문자리 서포터즈' 김선우 수습기자 2011-07-20 01:46
말과 함께 출발! 재활승마 봉사 김선우 수습기자 2011-07-20 01:41
외국인에게 한국을 알리는 '서울 메이트' 김현우 수습기자 2011-07-20 01:38
내 강의가 전국으로-시각장애인 검정고시 봉사 김선우 수습기자 2011-07-20 01:34
우리 봉사했어요 김선우 김현우 수습기자 2011-07-20 01:32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