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열심히 공부한 당신, 방학 계획은요? 김래영(상경대ㆍ국제무역2) 2011-06-07 23:34
80년 5월의 해방광주를 생각하며 김소망(문과대ㆍ사학3) 2011-05-23 14:32
모난 돌이 정 맞는다 임재도(이과대·생명과학4) 2011-05-09 20:03
등록금 인하를 위한 우리들의 자세 신혜림(정치대·정외3) 2011-05-09 20:00
자본주의 학습과 대안 실천이 우리들 세대의 미래다 황성학(정치대ㆍ정치외교2) 2011-04-13 14:55
라인
학교의 독선은 강 건너 불이 아니다 박수용(문과대ㆍ문콘2) 2011-03-28 03:26
취업의 이유 노범선(정치대·정외4) 2011-03-16 23:29
건국대, 서울지역 등록금 인상률 1위 불명예 안다 김무석(수의과대·수의학3) 2011-02-27 15:26
등록금 인상반대 열기가 계속해서 이어지길 바라며 김소망 (문과대 사학3휴) 2010-12-01 04:04
북한의 3대 세습 건대신문사 기자 2010-11-04 21:19
라인
우리에게 슬픔과 노여움은 존재하는가 박중규(정치대ㆍ행정3) 2010-09-28 02:56
발리에서 생긴 일 권현우(정치대ㆍ정외3) 2010-09-16 18:06
빚과의 전쟁 노범선(정치대ㆍ정외4휴) 2010-09-08 20:03
새로운 시각으로 세상을 보다 - 여성주의 공부방 ‘봄’ 어광득(법과대ㆍ법4휴) 2010-07-20 19:43
천암함 사건과 대응방향 노범선(정치대ㆍ정외4휴) 2010-06-15 13:36
라인
미국 유학을 준비하는 후배들에게 박세영(정통대ㆍ전자공09졸) 2010-05-22 21:36
삶을 연극처럼... 홍영준(교양학부ㆍ강사) 2010-05-16 14:06
'힘들다'는 고정관념을 깨라 이유정(가명ㆍ생환대ㆍ응용생물4) 2010-05-16 14:04
[특별기고] 농업을‘스마트(Smart)’하라 정향영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농업생물부장 2010-04-21 01:16
국제화 평가와 영어강의 노범선(정치대ㆍ정외4) 2010-04-21 00:57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