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진
우리 동아리로 오세요~~~
김혜진 기자 | 승인 2004.03.17 00:00

3월 15일, 16일 양일간 건국대학교 동아리 연합회 주체로 동아리 홍보 주간이 진행되었다. 학생회관 앞에서 새내기를 끌기 위해 노력하는 동아리인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보았다. 

 

▲ 떨리는 마음으로 학관 앞에서 새내기를 기다리지만 ... 텅빈 의자만 눈 앞에 있을 뿐 © 김혜진 기자

▲"이 정도 준비했으면 되겠지" 열심히 준비한 동아리인들                                                 © 김혜진 기자

▲이 많은 사람들 중 우리 동아리 신입 부원은 누구일까?                       © 김혜진 기자

▲ "우리 동아리로 오세요~"                                                               © 김혜진 기자

▲멋진 공연으로 새내기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 김혜진 기자

▲ 비싼 악기들도 가지고 와 새내기들을 위한 공연을...      "제발 우리부로 와"                © 김혜진 기자

▲ 관심을 보이는 새내기들에게 최선을 다해 동아리를 설명하는 동아리인들               © 김혜진 기자

▲ "자, 잘 보세요" , 새내기 왈 "잘 모르겠는데~~"                         © 김혜진 기자

▲ 이날을 위해 연습했다. 우리 동아리 멋있지!                           © 김혜진 기자

▲ "우와 잘 한다"   새내기를 비롯한 학우들이 동아리인들의 공연을 지켜보고 즐거워 한다.                                                                                                   © 김혜진 기자

▲"자 동아리로 와 우리의 젊음을 노래하자!"                  © 김혜진 기자

김혜진 기자  sirius8484@hanmail.net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 김혜진 기자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9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