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캠퍼스 포토뉴스
3개 방송사 공동 파업 선포
김현우 기자 | 승인 2012.03.07 19:45

지난 3월 5일 늦은 7시 반에 3개 방송사(MBC, KBS, YTN) 조합원이 종로 보신각에 모여 공동파업을 선포했다. 이날 식순은 △권영길의원의 지지발언 △최일구 앵커의 지지발언 △MBC노래패의 공연 △민주노총의 지지발언 △좋은 어버이연합 이기자위원 지지발언 △MBC노조 이종걸 홍보국장, KBS노조 장홍태 사무처장의 파업 전망 △통합민주당 이정희 공동대표 및 서기호 비례대표 후보의 지지발언으로 이어졌다. 이상호 손바닥뉴스 진행자는  "3사의 낙하산 사장이 부당징계, 친정부 보도를 하고 있어 조합원들의 분노가 폭발했다"고 밝혔다.

   
언론노조 조합원들과 시민들이 모이고 있다.                                 ⓒ김현우 기자

 

   
통합진보당 권영길의원이 3사 파업에 대한 지지발언 중이다.                      ⓒ김현우 기자

 

   
보신각 앞에 모인 시민과 조합원.                    ⓒ김현우 기자

 

   
정직 2개월 징계를 받은 최일구 MBC 앵커     ⓒ김현우 기자

 

   
3사 사장(왼쪽부터 김재철, 김인규, 배석규)을 풍자하고 있다.                     ⓒ김현우 기자

 

   
통합민주당 이정희 공동대표와 서기호 비례대표 후보자.                            ⓒ김현우 기자

 

   
3사 노조위원장들이 파업을 결의하고 있다.                                                  ⓒ김현우 기자

 

김현우 기자  withtmac@konkuk.ac.kr

<저작권자 © 건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건대신문사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건대신문사
대표전화 : 02-450-3913  |  팩스 : 02-457-3963  |  창간년월일: 1955년 7월 16일  |  센터장 : 김동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8 건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